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코로나19'에도 명품 불패… "해외패션 매출 4.7%↑"

기사공유
롯데백화점 매장에서 쇼핑하는 고객 모습/사진=롯데쇼핑 홍보실
코로나에도 명품은 빛이 나고 있다.

롯데백화점이 지난 4월3일부터 진행하고 있는 정기세일 실적을 분석해 보니 전체 매출은 전년 대비 아직도 마이너스 추세를 보이고 있지만 해외패션 카테고리의 매출은 전년 대비 신장세를 나타내는 기염을 토하고 있다.

실제 롯데백화점의 지난 4월3일부터 4월7일까지 전체 매출은 전년 바겐세일(3/29~4/2) 대비 15.4% 하락했으며, 여성패션 34.6%, 남성스포츠 17.5%, 잡화 17.3% 가량 매출이 감소했으나 해외패션의 경우 동기간 4.7% 매출이 신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해외패션’ 내 세부적인 카테고리를 살펴보면 최상위급 브랜드가 속해 있는 ‘해외부틱’은 전년 대비 5.4% 신장, 최상위급 시계/보석 브랜드가 속한 ‘해외시계보석’ 카테고리는 전년 대비 무려 27.4% 가량 매출이 증가한 것으로 분석됐다.

이처럼 해외패션의 매출 증감세는 다른 무엇보다 해외패션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도가 남다르기 때문으로 보인다. 명품이라 불리는 해외패션 상품들의 경우 수백, 수천 만원에 이르는 상품들이 주를 이루고 있으며 이러한 가격대의 상품들을 사는 고객들은 온라인보다는 오프라인 매장에서 직접 눈으로 확인하고 구매하고자 하는 경향이 있기 때문이다. 

또한 올해 가을, 겨울에 결혼 예정인 고객들이 코로나 19 진정세에 오프라인 매장을 방문해 혼수로 핸드백 또는 시계를 구입하는 수요가 늘어난 것도 매출 증감의 한 요인으로 보인다. 더불어 올 봄에 결혼 예정이었던 고객들이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예정된 결혼 일정을 가을 이후로 연기하면서 해당 수요가 집중된 것도 영향으로 분석된다.

한편 롯데백화점은 이처럼 늘어나는 혼수용 명품 구매 수요를 고려해 정기세일 기간인 오는 4월 19일까지 웨딩 멤버스 고객들을 대상으로 이벤트를 진행한다.

우선 정기세일 기간 중 웨딩마일리지를 5만원 이상 적립한 고객에 한해 5만원 추가 적립 혜택을 제공하는 ‘5만+5만 웨딩마일리지 더블 이벤트’를 선보인다. 또 인기 웨딩 브랜드를 구매한 고객에게 더블 마일리지 혜택을 제공해 웨딩 인기 10대 브랜드(티파니/불가리/IWC/태그호이어/삼성/LG/더콘란샵 外)의 브랜드를 구입한 고객들에게 구매 마일리지의 두 배를 적립해 준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