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코로나19, 어려운 창업시장에서 '가맹점이 늘어나는 브랜드'는 왜?

기사공유
코로나19 사회적거리두기로 인해서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가 줄줄이 취소 또는 연기됨에 따라 초기 가맹점 모집을 주력하는 프랜차이즈 가맹본부 브랜드에 비상이 걸렸다.

이런현상은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를 주관하는 주관사 역시 같은 입장이다. 프랜차이즈 창업의 최적기라고 표현하는 3월에 각각 개최예정이었던 '월드전람'의 서울무역전시장(SETEC)의 '제55회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SETEC'와 '제일좋은전람'이 주관하는 '제9회 대전창업박람회'가 각각 취소됐다.

또 프랜차이즈산업협회가 주관하는 '제48회 IFS 프랜차이즈산업박람회'가 잠정연기된 상태이다. 또 4월달에 개최예정인 '부산 프랜차이즈창업박람회'와 일산 킨텍스 창업박람회도 개최가 불문명한 상태이다. 이때문에 창업박람회 참가를 통해 가맹점을 모집했던 브랜드들이 가맹전개가 되지 않으면서 시장전체가 주춤해졌다.

이런 와중에서 가맹점을 꾸준하게 개설 오픈하는 브랜드가 주목받고 있다. 창업박람회를 참가하지 않고, 브랜드를 적극적으로 홍보하면서 비대면 또는 일대일 창업상담을 통해 오픈하는 것이다. 

창업경영신문 오병묵 대표는 가맹점모집 온라인 설명회를 통해 "가맹점 모집을 위한 전담조직이 꾸준하게 온라인 광고와 홍보를 진행하고, 그 전담조직이 찾아가는 상담으로 충분히 가맹점을 모집할수 있다"고 소개했다.


무공돈까스 강남점 셀프주문 모습 (사진=강동완 기자)

이런점은 현장에서도 통하고 있다. 신논현역. 강남역 맛집으로 돈까스의 패러다임을 새롭게 만들어가는 '무공돈까스'는 3월중에 양주고읍점, 역삼점, 팽택점, 안양범계점 등을 오픈하고 있다

무공돈까스는 푸짐한 양과 가성비가 장점이다. 메인 메뉴는 코돈부르돈까스 일명 무공돈까스다. 치즈와 야채로 속을 채운 돈까스는 세트로 제공되는데 세트메뉴에는 쫄면이 포함됐다. 사이드메뉴는 소비자가 원하는 대로 조합할 수 있다.

대표메뉴 코돈부르는 세트메뉴로 7900원이며 왕돈까스는 6900원이면 맛볼 수 있다. 무공돈까스는 키오스크를 통한 셀프주문&결제, 셀프배식, 퇴식이 가능토록 설계돼 적은 인력으로도 운영이 가능하다.무공의 의미는 ‘공복이 없다’로 하나를 먹어도 든든한 한끼가 되도록 하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배우 정혜인씨를 광고모델로 주목받은 '푸라닭치킨'도 3월한달동안 20여개 가까운 가맹점을 신규오픈했다.오븐에 굽고 기름에 튀겨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한 식감을 자랑하는 ‘오븐 후라이드’를 도입한 신개념 치킨 브랜드인 푸라닭 치킨은 맛의 차별화 뿐만 아니라 보는 맛까지 만족시킬 수 있도록 치킨 ‘더스트 백’을 활용한 특별한 포장 패키지로 온라인상에서 유명세를 펼쳐왔다.

이를 통해 대한민국 대표 치킨 프랜차이즈로서의 가능성과 우수성을 꾸준히 인정받아왔다. 한국프랜차이즈대상 2018년, 2019년 2년 연속 수상, ‘우수 프랜차이즈 1등급 지정’ 등 공신력 있는 기관을 통해 대한민국 대표 치킨 프랜차이즈로서의 가능성과 우수성을 꾸준히 인정받았다.

착한 프랜차이즈로 가맹점에 각종 면제및 할인을 통해 잘 알려진 '메가커피' 역시 3월 한달동안 33개 매장을 추가 오픈했다. 이같은 브랜드들의 공통점은 꾸준하게 브랜드를 홍보하고, 개별상담에 집중한다는 것이다.

프랜차이즈 업계 관계자들은 "프랜차이즈 창업은 어려운 시기일수록 더 유리하다. 상권에 사람이 없어 홀매장이 폐업이른다고 하지만, 프랜차이즈 브랜드의 경우, 가맹본부에서 가맹점이 살아남기 위한 다양한 전략을 수립하고 있다"라며 "나홀로 매장이 할수 없는 다양한 방법을 제시하기 때문에 최근에는 일반 나홀로창업자들이 프랜차이즈 창업으로 관심을 돌리고 있다"고 강조했다.

창업 특전 프로모션을 진행중인 '티바두마리치킨'은 올해 1, 2, 3월에는 부산 하단점 오픈을 시작으로 총 26개의 가맹점이 오픈을 하였으며 현재 평택 팽성점을 포함하여 총 5개의 매장이 오픈 준비중에 있다.

티바두마리치킨 올해 창업 20주년을 맞아 20주년 창업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으며 참여를 원하는 예비 창업자는 브랜드 홈페이지에서 누구나 그 혜택을 확인할 수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