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해마로푸드서비스, 강동구 지역이웃 위해 삼계탕 1만개 나눔

기사공유
해마로푸드서비스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나눔의 손길을 이어간다. 식품유통 제조기업 '해마로푸드서비스'는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이웃들을 위해 강동구청에 삼계탕 1만개를 지원했다.

지난 25일 진행된 지원은 코로나19 사태가 심화됨에 따라 외부와의 단절로 인해 영양 상태가 약화되기 쉬운 강동구 지역 내 취약계층을 위해 마련됐다. 

후원 물품은 치킨&버거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맘스터치'의 가정간편식 ‘대중삼계탕’ 1만 개이며, 성내종합사회복지관을 비롯한 강동구 40개 사회복지기관을 통해 돌봄이 필요한 독거노인 등 지역 이웃들의 한 끼 식사에 포함될 예정이다. 전달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생략됐다.

김덕준 해마로푸드서비스 상무는 “지역 이웃에게도 작은 도움을 전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향후에도 지역사회 발전과 나눔 문화 조성을 위해 앞장설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해마로푸드서비스는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지원 활동을 다방면으로 확대하고 있다. 맘스터치 전 가맹점을 대상으로 단계별 지원 대책을 마련하여 시행 중에 있으며, 대구경북지역에는 의료진 및 자원봉사자들의 끼니 제공을 위해 버거 및 삼계탕을 전달한 바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