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면역 강화 트렌드에 외식·유통업계 건강한 봄 먹거리 ‘눈길’

기사공유
춘분(春分)이 지나고, 봄기운이 완연하다. 3월은 무언가를 새롭게 시작하기 좋은 계절이기도 해 매년 이맘때쯤 많은 이들은 설레는 마음으로 봄을 맞이한다. 하지만 올 봄은 전 세계를 강타한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영향으로 인해 ‘건강’이 전국민적인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제철에 나는 식재료는 여러 영양소가 골고루 들어 있어 면역력을 높이는데 도움이 된다고 알려져 있다. 특히 신진대사가 활발해지는 봄에는 비타민과 무기질 등 영양소가 듬뿍 들어간 봄나물이나, 과일, 곡물 등이 에너지를 보충해주는데 좋다. 

건강과 함께 봄 맛을 전해줄 외식·유통업계의 봄 시즌 제품들을 모았다. 봄나물을 활용한 색다른 라떼부터, 파스타와 죽까지 종류도 다양하다.

프리미엄 디저트 카페 투썸플레이스는 제철 식재인 국내산 쑥을 활용한 ‘쑥 라떼’를 봄 시즌 음료로 새롭게 출시했다. 투썸 ‘쑥 라떼’는 쌉쌀하고 향긋한 쑥의 풍미와 고소한 우유가 조화를 이룬 논커피(Non-Coffee) 음료다. 

대표적인 봄나물 ‘쑥’은 해독작용이 있어 면역력을 높여줄뿐더러, 미네랄이 풍부하고 다량의 섬유질도 함유하고 있다. 쑥 라떼와 함께 선보인 투썸 ‘흑임자 카페라떼’는 아미노산, 비타민E가 풍부한 흑임자에 에스프레소와 우유를 함께 곁들인 고소한 풍미의 카페라떼이다.

SPC그룹이 운영하는 이탈리안 캐주얼 레스토랑 라그릴리아는 딸기, 주꾸미, 아스파라거스 등 봄을 상징하는 식재료를 활용해 봄 한정 신메뉴를 출시했다. 주요메뉴는 딸기와 연어에 상큼한 드레싱을 조화시킨 ‘스트로베리 연어 샐러드’와 주꾸미와 마늘종으로 풍미를 살린 ‘주꾸미 알리오 올리오’ 등이다.

본아이에프가 운영하는 죽 전문점 ‘본죽’ ‘본죽&비빔밥 카페’는 ‘봄 냉이바지락죽’과 ‘봄 냉이바지락강된장비빔밥’, ‘봄 주꾸미 한 상’ 등 봄 대표 제철 식재료를 활용한 계절 한정 메뉴 3종을 선보였다. 향긋한 풍미를 자랑하는 봄 대표 나물 냉이와 바지락이 조화롭게 어우러진 것이 특징이다. 

특히, ‘봄 냉이바지락강된장비빔밥’은 쫄깃한 바지락과 냉이 및 각종 야채를 자박하게 끓여낸 특제 강된장 소스로 특유의 구수한 풍미에 다양한 식감을 더했다.

프랜차이즈 카페 창업 '오가다'의 ‘배도라지 블렌딩티’는 대표적인 화이트 컬러푸드로 알려진 배와 도라지를 주재료로 만든 차(茶)음료로, 배와 도라지의 대표적인 성분으로는 항산화 물질인 탄닌을 함유하는데, 특히, 탄닌이 균체에 침투해 단백질과 결합하여 병원균을 죽게하는 살균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외에도 배와 도라지는 약리적으로 배의 루테올린, 도라지의 사포닌과 플라티코딘, 이눌린, 생강의 진저롤, 진저론 쇼가올 등의 성분이 기관지염, 비염, 가래, 천식 등 호흡기 질환에 효과적으로 알려져 있어, 전통적으로 호흡기 질환 극복에 두루 쓰여온 식재료이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