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편의점 미니스톱, 웰페어클럽 복지카드 서비스 도입 … 복지포인트를 현금처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편의점 미니스톱(대표이사 심관섭)이 복지카드 우대 가맹점 서비스인 웰페어클럽 서비스를 시작했다. 웰페어클럽은 복지포인트를 지급받는 공무원, 교사, 교직원을 비롯해 일부 대기업 직원들에게 지급되는 복지카드로서 이번 제휴를 통해 미니스톱에서 웰페어클럽 복지카드를 사용하고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되었다.

웰페어클럽 서비스가 탑재된 카드를 보유한 고객은 미니스톱에서 자신이 보유한 복지 포인트를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고 결제금액의 3%를 청구할인해주는 추가혜택도 받을 수 있다. 웰페어클럽 서비스는 일부 점포를 제외한 전국 미니스톱 매장에서 사용할 수 있고 담배, 서비스 상품은 이용이 불가하다.

미니스톱 담배·서비스팀 강병도 팀장은 “신규고객창출과 고객편의 확대로 가맹점 매출향상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웰페어클럽 서비스를 도입했다.” 며 “앞으로도 더 많은 고객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