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본아이에프, 코로나19 결식우려 취약계층 간편식 2,000개 추가 기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본죽, 본도시락, 본설 등을 운영하는 국내 대표 한식 프랜차이즈 기업 ‘본아이에프’가 16일 코로나19로 결식 위험에 놓여 있는 취약계층 식사 지원을 위해 간편식 2,000개를 추가로 전달했다.

이번 기부는 지난 2일 보건복지부 산하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와 (사)위스타트를 통해 본죽 가정 간편식 9,000여 개를 제공한 것에 이은 2차 기부로, 영등포구 관내 노숙인 무료 급식소 및 자가격리 대상 가정과 지역아동센터 아동에게 ‘아침엔본죽 통단팥죽’을 배부했다. 

본아이에프 본사 근처에 있는 소중한 이웃인 만큼 선제적으로 지원의 손길을 건넸다.

아침엔본죽 통단팥죽은 전용 용기에 담겨있어 상단의 포장지를 제거한 후 전자레인지에 1분 30초만 데우면 완성돼 취식에 용이하다. 또한, 순수 통팥을 정성껏 쑤어내 부드러운 식감과 진하고 고소한 맛으로 어르신과 아동의 한 끼 식사로 적합하다.

한편, 본아이에프는 코로나19 극복 일환으로 취약계층 끼니를 지원하는 것은 물론, 본아이에프 전국 1,800여 개 가맹점과 고객을 위해 오는 31일까지 자사 모바일 배달 앱 ‘본오더’에서 기본 배달비를 지원하며 상생을 도모하고 있다.

본아이에프 이진희 대표는 “이번 추가 지원은 이웃에게 전하는 든든한 한 끼를 넘어 함께하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다는 희망의 메시지를 담았다“며 “코로나19 확진자가 연이어 발생하는 위기 속에서 본아이에프만의 역할과 책임을 다하며 지역사회와 함께 위기를 극복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