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안양시, 소상공인 경영환경개선에 총 3억원 지원

기사공유
안양시청 전경. / 사진제공=안양시
안양시가 소상공인 경영환경개선자금으로 3억원을 확보, 업소 당 최대 300만원을 지원한다고 17일 밝혔다.

한국생산성본부와도 협약을 맺어 관내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점주역량강화를 위한 소양교육을 실시하고, 경영 애로상담 및 현장컨설팅도 진행한다.

사업자등록 후 6개월 이상 경과하고 전년도 연매출이 10억원 미만인 업소로서 내부 인테리어나 옥외간판 교체 및 정비 등에 드는 비용을 지원받게 된다. 대기업이 운영하는 프랜차이즈 직영점이나 가맹점, 유흥업소, 골프장과 무도장, 휴·폐업 사업장 등은 제외된다.

시는 4월 6일부터 10일까지 신청을 받아 심사를 통해 백 개 업소를 선정, 개소당 최대 300만원을 지원할 방침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소상공인의 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 특히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이 회생하는데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안양=김동우 bosun1997@mt.co.kr  |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