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편의점에 활짝 핀 벚꽃! CU, 봄 시즌 한정 루비 초콜릿 라떼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편의점 커피에 봄이 찾아왔다. CU는 벚꽃에서 모티브를 얻은 봄 시즌 한정 상품 GET 루비 초콜릿 라떼를 선보였다. 

루비 초콜릿은 카카오빈에서 추출한 천연 성분으로 낸 붉은색과 독특한 산미 덕분에 식품업계의 주목을 받으며 다크, 밀크, 화이트 초콜릿의 뒤를 이은 4세대 초콜릿으로 떠올랐다.

GET 루비 초콜릿 라떼는 신선한 원두를 즉석에서 갈아 내리는 GET커피에 핑크빛 루비 초콜릿 라떼 파우더를 넣으면 간단하게 완성된다.

GET 루비 초콜릿 라떼 파우더(800원)는 스틱 형태의 패키지 안에 루비 초콜릿 분말과 국산 농축유 분말 등을 황금 비율로 섞은 커피믹스로, 루비 초콜릿 특유의 상큼한 맛은 물론 초콜릿의 달콤함, 라떼의 부드러움을 조화롭게 느낄 수 있다.

CU의 GET 루비 초콜릿 라떼는 전국 점포에서 잔당 2,000원(L사이즈)에 만나볼 수 있으며, 파우더만 별도로 구입해 홈카페를 즐길 수도 있다.

또한, CU는 GET커피 전용 테이크아웃컵의 디자인을 벚꽃으로 변경하고, 이달부터 출고되는 전용 컵의 뚜껑을 친환경 소재로 바꾸는 등 봄맞이 리뉴얼도 진행한다.

뜨거운 물만 부어 간편하게 즐기는 원컵류에서는 이번 봄 동안 ‘벚꽃 라떼(1,500원, 3만 개 한정)’를 선보인다.

‘벚꽃 라떼’는 벚꽃 추출 파우더와 딸기 파우더, 딸기 다이스를 넣은 핑크빛 라떼로 달콤한 벚꽃향과 함께 상큼한 딸기 맛을 즐길 수 있다.

이처럼 즉석원두커피의 인기가 높아지면서 편의점에서도 커피전문점처럼 계절에 따른 차별화 상품들을 꾸준히 선보이고 있다.

CU는 2018년 여름, 아이스 아메리카노에 넣기만 하면 바닐라 라떼를 만들 수 있는 ‘GET 라떼 바닐라 시럽(500원)’를 선보였으며, 같은 해 겨울에는 업계 최초로 미국 1위 초콜릿 브랜드인 ‘허쉬(HERSHEY’S)’와 손잡고 스틱형 커피 파우더 ‘GET 허쉬 마시멜로 라떼 파우더(600원)’를 출시한 바 있다.

BGF리테일 음용식품팀 김신열MD는 “최근 기온이 빠르게 올라가고 있지만 코라나19의 영향으로 축제들이 연기되는 등 야외활동이 어려워진 만큼 가까운 편의점에서 봄을 느낄 수 상품들을 기획됐다”며, “앞으로도 CU는 GET커피를 활용해 계절에 따라 차별화된 컨셉트와 맛의 메뉴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CU는 화과자 안에 벚꽃향 앙금을 채운 ‘벌써 벚꽃(900원)’, 분홍색 튀김 후레이크를 입힌 핫도그 ‘벚꽃색 핫찰도그(1,800원)’, 분홍떡과 소시지를 꼬치에 번갈아 끼운 ‘벚꽃향 소지시랑 떡꼬치(1,500원)’ 등 다양한 봄 시즌 한정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