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파온라인' 이어 '피파 모바일'도 넥슨, 신작 기대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피파 모바일. /사진=넥슨
넥슨이 일렉트로닉 아츠(EA)의 신규 모바일 축구게임 'EA 스포츠 피파 모바일'(EA FIFA MOBILE)의 한국 퍼블리셔로 낙점됐다. 한국에서 피파온라인4를 퍼블리싱하고 있는 넥슨은 피파 모바일까지 서비스를 맡아 운영하게 됐다.

12일 넥슨에 따르면 EA와 신규 모바일게임 피파 모바일의 한국 지역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 피파 모바일은 EA가 보유한 축구 관련 라이선스를 기반으로 모바일 플랫폼에서 직접 스쿼드를 구성하고 선수를 조작하는 게임이다. 다양한 게임모드를 통해 모바일에서도 다양한 방법으로 축구를 즐길 수 있다.

넥슨은 퍼블리싱 계약 체결과 함께 피파 모바일 비공개 시범 테스트(CBT) 일정을 공개했다. 오는 27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10일간 CBT를 진행한다. 12일부터 넥슨 포털 내 피파 모바일 홈페이지를 통해 테스트에 지원할 수 있다.

이정헌 넥슨 대표는 "넥슨이 가진 라이브서비스 역량을 총동원해 피파 모바일 국내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며 "축구와 축구게임을 사랑하는 분들에게 더 큰 즐거움을 드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유휘동 EA코리아 대표는 "피파 모바일을 통해 한국 유저들이 좋아하는 축구의 재미를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개발 중"이라며 "피파온라인 시리즈로 쌓아온 넥슨과의 파트너십과 서비스 경험을 바탕으로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넥슨은 EA와 함께 2012년 12월 피파온라인3 출시를 시작으로 피파온라인4까지 국내 온라인 스포츠장르 1위를 석권하며 피파 프랜차이즈 축구게임을 서비스 하고 있다.
채성오 cso86@mt.co.kr  |  facebook  |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