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코로나19' 확산에… 맛도 면역도 동시에 잡는 발효식품 인기

기사공유
자하람 매실발효액 간장게장/사진=퍼밀
코로나19 예방으로 면역 체계를 강화하는 발효 식품이 주목 받고 있다. 전통 발효 방식을 통해 풍미는 기본, 발효균으로 면역력 향상을 도와 인기에 견인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 같은 상황에 각 업체가 선보인 반찬, 식초, 발효유 등의 발효 식품이 소비자들의 식탁에 오르고 있다.

대표 발효 음식으로 빠질 수 없는 간장게장을 비롯해 간장새우장, 전복장 등 발효 반찬의 반응이 뜨겁다. 식탁이있는삶이 운영하는 스페셜티푸드 플랫폼 퍼밀(permeal)이 선보인 ‘자하람 매실발효액 간장게장’은 서해안 제철 암꽃게를 6개월 이상 발효시킨 유기농 간장과 매실액에 숙성 및 발효한 제품이다.

적정 발효 시간을 통해 생성된 유산균이 면역력 증진을 돕고, 원물의 비린 맛과 간장 특유의 텁텁함을 잡아준다. 또 ‘고시랑 황금송이 초선’은 황금송이버섯이 들어간 천연 발효 식초로, 풍부한 유기산이 면역력을 증강시켜 준다. 대추와 벌꿀의 발효 진액이 함유돼 맛이 부드러워 탄산수, 우유 등과 함께 부담 없이 음용 가능하다.

발효를 통해 재료 본연의 효능이 두드러지는 제품도 있다. 한국야쿠르트가 출시한 ‘발휘 발효홍삼 스틱’은 100% 유산균 발효를 거친 홍삼 농축액이다. 발효 홍삼의 유효 성분이 체내에 흡수되며, 함께 들어간 배와 노라지 농축액이 호흡기와 기관지 건강을 돕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NS홈쇼핑이 론칭한 ‘메타발효녹용’은 녹용을 발효시킨 후 동결 건조하여 분말 형태로 만들어진 제품으로, 면역력 보강, 피로 회복 등에 효과적이다.

이마트24가 출시한 ‘스무디킹 콤부차’ 2종은 맛과 건강을 동시에 담은 음료다. 유기농 사탕수수 원당을 발효시키는 과정을 통해 장내 유익균 생성에 도움을 주는 프로바이오틱스가 함유됐다. 또 발효 과정에서 자연 생성된 탄산의 청량감과 새콤달콤한 맛이 특징이다.

이 밖에 식물성 재료를 장시간 자연 발효시킨 장류를 면역강화 식품으로 빼놓을 수 없다. 샘표는 우수한 콩 발효 기술로 프리미엄 된장인 ‘토장’과 ‘백일된장’을 선보였다. 된장의 맛과 향, 색을 결정하는 미생물의 복합발효 원리를 연구했으며, 숙성기간과 온도를 분석해 진하고 부드러운 맛을 구현했다. 사조대림은 6단계 발효 숙성 공법, 효모추출물 사용 등으로 ‘해표 간장 5종’을 내놓은 바 있다.

퍼밀 관계자는 “건강 유의가 필요한 시기인 만큼 기초 면역력 향상에 도움을 주는 식품에 대한 관심이 높은 편”이라며, “두고두고 섭취할 수 있는 간장 발효 반찬, 식초 등의 섭취를 통해 면역력 저하로 인한 위험을 예방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