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크린토피아, ‘2020 교복 물려주기’ 캠페인 성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세탁 전문 기업 크린토피아(대표 이범택)가 서울시 서초구 언남중학교에서 ‘2020 교복 물려주기’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지난 13일 언남중학교에서 진행된 크린토피아 ‘2020 교복 물려주기’ 행사에선 교복 상의, 하의, 가디건 등 약 500여 벌의 교복을 세탁한 후 교복이 필요한 학생에게 물려주는 활동이 전개됐다. 

세탁을 마친 깨끗한 교복을 입어보고 저렴한 가격에 구매하기 위한 학생들과 부모들의 발걸음이 이어졌다. 이로써 크린토피아는 지난 12년 동안 약 11만여 벌의 교복을 무료로 수거하고 세탁했다.

/ 크린토피아 제공

‘교복 물려주기’ 캠페인은 세탁 전문 기업 크린토피아의 재능을 살려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고 자원을 아끼는 데 도움이 되고자 2009년부터 매년 진행해온 크린토피아 대표 사회공헌 활동이다.

크린토피아 관계자는 “교복 구입의 부담을 줄일 수 있는 ‘교복 물려주기’ 캠페인에 많은 학부모와 학생들의 큰 호응과 참여가 이어졌다”며, “앞으로도 크린토피아는 필(必)환경 시대에 맞춰 올바른 자원의 순환과 실생활에 도움이 되는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세탁 프랜차이즈 전문 브랜드인 크린토피아는 도움이 필요한 이웃이나 단체에게 세탁서비스를 제공하는 ‘러브크리닝’ 활동과 블루크로스의료봉사단과 함께하는 '드림 축구화 보내기' 캠페인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진행하고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