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킹크랩이 꽃게보다 싸다!… '코로나19'에 가격급락

기사공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고급 갑각류인 '킹크랩'의 가격 하락을 불러왔다. 

13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러시아산 킹크랩의 중국 수출길이 막혔다. 이에 중국에 판매되던 킹크랩 물량이 국내로 들어왔고 갑작스런 공급 증가로 가격이 크게 떨어졌다. 

이에 이마트는 20톤에 달하는 킹크랩 물량을 확보해 기존 판매가의 반값 수준에 선보인다. 특히 살이 탄탄해 골든 사이즈라 불리는 1.8㎏ 이상 상품만 엄선해 활(活)차 물류를 이용해 가장 신선한 상태에서 산지에서 배송한다. 

이마트는 이날부터 오는 19일까지 일주일간 러시아산 블루 킹크랩을 100g당 4980원에 판매한다. 지난해 이마트에서 선보인 킹크랩 평균 가격이 8980원인 점을 고려하면 약 44%가량 저렴한 수준이다. 

이마트 관계자는 "반값 수준에 킹크랩을 맛볼 수 있다"며 "현재 노량진 수산시장 기준 활꽃게 위판가가 1㎏ 5만원이 넘는 것을 감안하면 꽃게보다 싼 킹크랩이 등장한 것"이라고 말했다. 
김경은 silver@mt.co.kr  |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