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제너시스BBQ, 신종 코로나 확산 대응 위 한전매장 순차적 방역 시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 매장 대상 ‘신종 코로나 대응을 위한 소비자 보호 조치’ 전면적 시행 및 관리
직영점부터 1일 휴점 통해 대대적 방역 및 위생점검 실시하고 전국으로 확대

치킨 프랜차이즈인 제너시스 BBQ(회장: 윤홍근)가 국가 비상사태와 가까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으로부터 고객의 건강과 안전을 보호하기 위해 전 매장을 대상으로 순차적인 방역을 실시한다.

우선 BBQ는 지난 10일(월) 최근에 오픈해 미래 가맹점 모델로 평가받고 있는 헬리오시티점을 1일 휴업하고, 전문 방역업체와 매장직원들이 소독과 방역을 실시했다. 

또 전국 BBQ의 직영매장을 방역업체의 일정에 맞추어 순차적으로 방역작업을 실시하고, 전국 패밀리 매장들의 방역도 패밀리와 본사의 협의기구인 동행위원회 대표위원들과 협의를 통해 빠른 시간에 실시하기로 했다.

/ 제너시스 BBQ 제공

이와 함께 BBQ는 최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소식으로 인해 고객 안전을 위해 대응 매뉴얼을 작성해 패밀리(가맹점)와 소통채널을 통해 공지했다.

매뉴얼에 따르면 BBQ는 매장 및 배달과 관련된 모든 직원들이 마스크를 착용해 위생과 고객 안전을 최우선시 한다. 그리고 주방과 매장 곳곳에 손세정제를 비치하고 직영 매장의 경우 입구에 체온계까지 비치하고 있다. 또한 새로운 조리에 들어가거나 장소를 옮길 때 마다 반드시 손세정제 사용을 의무화했다.

또한 이 사태로 배달 주문이 대폭 늘어남에 따라 제품을 배달하는 직원에게 상시 마스크를 착용하도록 하고, 손세정제를 휴대하며 제품 전달 직전에도 반드시 손세정을 다시한번 실시하여 고객의 불안감을 해소하도록 했다.

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의심자가 아니어도 건강에 이상 징후가 있는 직원들에 대해 회복될 때까지 휴무를 주기로 하는 등 고객들의 불안감을 해소해, 고객 안전에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제너시스BBQ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확산으로 국민들의 우려가 높아진 가운데 소독과 방역을 위한 비용 증가와 휴무로 인한 매출 손해를 감수하더라도 고객과 직원들을 보호하는 것이 최우선이다”라며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전국 매장의 위생 관리를 평소보다 더 점검하는 등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 이라고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