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2020년 새해에는 하얀 크림치즈가 대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20년 경자년 새해를 맞아, 식품업계에서는 하얀 ‘크림치즈’를 활용한 다양한 신메뉴 열풍이 불고있다.

이는 경자년(庚子年)이 육십간지 중 37번째로 경(庚)이 백색 이라는 부분을 반영 ‘흰 색’에 초점을 맞춘 것으로 분석되며, 버거부터 음료, 아이스크림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 될 것으로 보인다.

치킨 브랜드 KFC는 이러한 트렌드에 따라 지난 14일, 하얀색이 매력적인 크림치즈볼이 통째로 들어간 신메뉴 ‘폴인크림치즈징거버거’를 출시했다.

KFC만의 방식으로 튀겨내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한 통가슴살 필렛과 매콤한 소스에, 달콤하고 부드러운 크림치즈볼이 통째로 들어간 제품으로, 입안 가득 퍼지는 크림치즈의 풍미를 느낄 수 있다. 특히 중독성 있는 매콤 달콤한 맛으로 출시 이후부터 계속해서 고객들에게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 각사 제공

아이스크림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배스킨라빈스는 최근 프랑스 프리미엄 크림치즈 브랜드 ‘끼리(Kiri)’와 손잡고 이달의 맛 ‘우리끼리’를 출시했다. 1월 이달의 맛 ‘우리끼리’는 부드럽고 진한 끼리 크림치즈 아이스크림에 고소한 풍미를 더해주는 끼리 치즈 케이크 큐브를 더한 제품이다.

스타벅스에서 선보인 ‘해피 치즈 화이트 모카’는 부드러운 풍미와 쫀쫀한 식감이 살아있는 크림치즈 휘핑과 달콤한 화이트 초콜릿이 어우러진 음료다. 경자년 새해를 상징하는 음료답게 치즈와 흰색의 화이트 초콜릿을 활용한 것은 물론 이름처럼 스타벅스를 찾는 모든 고객이 행복한 새해를 맞이하길 바란다는 상징적인 의미를 담았다.

뚜레쥬르에서는 리얼 브라우니에 위에 크림치즈를 올려 구운 ‘치즈 브라우니’를 선보였다. 기존 진한 초콜릿의 달콤한 맛을 자랑하던 리얼 브라우니에 크림치즈를 듬뿍 올린 단짠 조합으로 소비자를 유혹한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