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이마트 장보며 ‘로봇 바리스타’ 커피 마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마트 장보며 ‘로봇 바리스타’ 커피 마신다
달콤커피 로봇카페 ‘비트2E’, 2020년 첫 신규 매장은 ‘이마트 청계천점’

“더 빠르고 스마트해진 ‘비트’, 이제 장보면서도 로봇이 만든 커피 즐기세요!”

커피 업계 푸드테크를 선도하는 로봇카페 ‘비트’가 이마트에 2020년 첫 신규 매장을 오픈하고 본격적인 로드 상권 입점 확대에 나선다.

다날의 커피 전문 브랜드 달콤커피는 서울 중구 황학동 이마트 청계천점에 로봇카페 비트(b;eat) 60호점을 오픈했다.

해당 매장은 기존 동탄점과 연수점, 킨텍스점, 동탄카림애비뉴점에 이은 비트의 이마트 5호점으로, AI, 5G 적용으로 더욱 고도화된 로봇카페 ‘비트 2E’가 대형마트에 입점한 사례다.

/ 달콤커피 제공

비트 2E는 AI기능이 탑재된 무인 로봇카페로 모바일 기반의 음성 주문부터 개인화된 원두 선택, 시럽 양, 진하기 조절 등 고객 취향에 따른 음료를 제공한다. 

전작 대비 3배 늘어난 음료 메뉴로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으며, 디스플레이를 통한 감정표현, 지능형 CCTV를 통한 영상분석으로 최적의 운영 솔루션을 제시하는 등 차별화된 서비스가 가능하다.

최근 ‘편리미엄’ 트렌드가 확산되면서 편의점, 프랜차이즈 등을 중심으로 푸드테크, O2O(Online to Offline) 기반의 미래형 스마트 매장 도입이 가속화되고 있다. 

이에 달콤커피는 지속적인 서비스 고도화 작업과 공격적인 직가맹점 영업을 통해 비트 매장 수를 현재 60 곳에서 연내 150곳까지 확대하는 등 본격적인 소비자 접점 확대에 나설 계획이다.

달콤커피 B2B영업팀 유제호 팀장은 “AI, 5G가 적용된 최신 로봇카페를 이제 일상생활과 가장 밀접한 대형마트에서도 만날 수 있게 됐다”며 “국내 로봇카페 비즈니스를 선도하는 기업으로서 앞으로도 다양한 상권 입점을 통해 누구나 손쉽게 로봇카페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달콤커피의 로봇카페 ‘비트’(b;eat)는 원격 앱 주문 결제, 픽업 알림이 가능한 미래형 무인 스마트 카페다. 불필요한 대기 시간을 최소화해 바쁜 현대인들의 커피 구매 효율성과 만족도를 높였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