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CJ 오쇼핑, '오하루 자연가득 오트밀 쉐이크' 론칭… 간편대용식 도전장

기사공유
'오하루 자연가득 오트밀 쉐이크'/사진=CJ ENM 오쇼핑부문
CJ ENM 오쇼핑부문 식품 PB ‘오하루 자연가득’이 21일 오트밀 쉐이크를 론칭한다. 

100% 식물성 원료로 만든 ‘오하루 자연가득 오트밀 쉐이크’는 140년 역사의 글로벌 오트(귀리) 전문 브랜드 ‘퀘이커’와 협업한 제품으로 우수 등급의 오트 25%가 함유돼 있다. 현미·멥쌀·밀·보리·백태·약콩 등 8가지 곡물을 더해 고소한 맛을 살렸으며 설탕 등의 합성 첨가물은 넣지 않아 달지 않다. 

해외에서 아침 대용으로 주로 먹는 오트는 보리과 곡물인 ‘귀리’로, 현미보다 단백질과 식이섬유가 각각 1.8배, 1.7배 높아 세계 10대 슈퍼푸드로 꼽힌다. 특히 면역력 증진과 혈중 콜레스테롤 감소, 식후 혈당 억제 등이 도움이 되는 식이섬유 ‘베타글루칸’이 풍부하게 함유돼 있다. 실제 오하루 자연가득 오트밀 쉐이크 1병당 함유된 식물성 식이섬유가 일일 권장 섭취량의 50%(12.5g)에 달한다. 베타글루칸도 500mg 들어있다. 

이번 제품은 언제 어디서든 간편하게 먹을 수 있도록 보틀(bottle) 형태로 제작됐다. 용기에 물 또는 우유를 부어 흔들어 마시면 된다. 또 씹지 않아도 되는 분말형 간편대용식의 경우, 식사를 한 듯한 든든한 느낌이 적은 점을 보완해 압착 오트와 아몬드·현미분태를 더했다. 덕분에 다양한 식감과 포만감을 동시에 느낄 수 있다. 1박스에 12병이 들어있으며 4박스에 총 7만9900원에 판매한다.

한편 오하루 자연가득은 지난 2014년 CJ ENM 오쇼핑부문이 론칭한 식품 PB로 자연주의 트렌드에 발맞춰 화학 첨가물을 최소화하고 원물의 영양을 그대로 살린 건강식품군을 선보이고 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