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캡슐커피 시장 잡아라"… '폴바셋' 캡슐커피 나온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롯데마트가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캡슐커피 시장에 커피전문점인 ‘폴바셋’과 손잡고 고품질의 캡슐커피 3종을 유통사 단독으로 출시한다.

캡슐커피 시장은 2016년 1376억원에서 2019년 1795억원 규모로, 꾸준한 성장을 하고 있는 카테고리다. 실제로 롯데마트에서도 캡슐커피는 2019년 110.4%의 신장세를 보이며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다.

캡슐커피는 표준화된 레시피의 캡슐을 이용해 원두 분쇄, 탬핑 (분쇄된 커피를 다지는 행위) 등과 같은 복잡한 절차 없이 캡슐을 전용머신에 넣으면 초보자도 고품질의 커피를 즐길 수 있는 장점이 있는 상품이다.

캡슐커피는 2007년, 글로벌 1위 식품회사인 네슬레사가 네스프레소(Nespresso) 브랜드로 캡슐커피를 개발한 것이 처음으로 알려져 있으며, 이 후 ‘집에서 즐기는 브랜드 커피’ 라는 인식이 확대되면서 주요 커피 브랜드들이 앞다퉈 진출하고 있다.

이에 롯데마트는 오는 16일부터 커피전문점인 ‘폴바셋’과 손잡고 ‘폴바셋 스페셜티 캡슐 3종’을 유통사 단독으로 선보인다. ‘폴바셋’은 세계가 주목하는 월드 바리스타 챔피언 폴바셋이 직접 선보인 프리미엄 커피전문점이다.

이번에 출시하는 ‘폴바셋 스페셜티 캡슐3종’은 전 세계 커피 생산량 중 상위 7%인, 스페셜 등급의 원두만을 사용해 생산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네스프레소 캡슐커피 머신과 호환이 가능하다.

‘폴바셋 스페셜티’ 3종은 캡슐 각 10입이며, ‘시그니쳐 블렌드’는 7200원, ‘싱글오리진 2종’은 각 7500원이다. 묵직한 바디감과 기분 좋은 산미로 어떤 메뉴에도 잘 어울리는 시그니처 블렌드, 상큼한 체리와 고소한 풍미를 담은 ‘콜롬비아 ‘, 적당한 산미와 깔끔한 풍미가 있어 아메리카노로 즐기기 좋은 ‘에티오피아’로 고객이 선호하는 폴바셋 대표 커피 맛만 모아 준비했다. 

롯데마트 권지현 커피MD(상품기획자)는 “캡슐커피는 커피 브랜드의 전문성과 어디서든 즐길 수 있는 접근성이 우수한 것이 특징이다”며, “향후에도 소비자의 요구를 적극 반영해 캡슐커피 시장을 선도적으로 이끌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