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아모레퍼시픽, CES 2020 첫 참가… 혁신 뷰티기술 선보인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모레퍼시픽이 2020년 1월7일부터 10일까지 미국 네바다 주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의 전자제품 박람회 ‘CES 2020(Consumer Electronics Show 2020)’에 처음 참가한다. 

아모레퍼시픽은 CES2020 테크 웨스트 전시장에 마련한 쇼케이스와 체험 공간에서 CES 3D 프린팅 분야 혁신상을 수상한 ‘3D 프린팅 맞춤 마스크팩’과 내년 메이크온 브랜드에서 출시할 ‘플렉서블 LED 패치(가칭)’를 선보인다고 30일 밝혔다. 

CES 2020에서 혁신상을 수상한 ‘3D 프린팅 맞춤 마스크팩’은 사람마다 다른 얼굴 크기, 피부 특성을 반영해 나만의 하이드로겔 마스크팩을 만드는 기술이다. 아모레퍼시픽이 2017년 3D 프린터 전문 개발업체 링크솔루션과 함께 개발했으며 마스크 도안을 실시간으로 디자인해 5분 안에 나만의 마스크팩을 받아 바로 사용할 수 있다. 3D 프린팅 맞춤 마스크팩 서비스는 내년 4월 아이오페 플래그십 스토어에서 정식 개시할 예정이다.

‘LED 플렉서블 패치(가칭)’는 자유자재로 휘어지는 패치 형태의 LED를 피부에 밀착시켜 사용할 수 있는 뷰티 디바이스 제품이다. 피부 고민에 맞춰 설계한 LED 광원이 탄력, 톤업, 진정 등 집중 케어를 제공하며, 가벼운 무게의 모듈형 설계로 착용 부담을 줄이고 피부 처짐을 방지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여러 형태의 패치를 활용해 얼굴뿐 아니라 목과 팔 등에도 활용할 수 있는 해당 제품은 내년 5월 메이크온 브랜드를 통해 출시할 예정이다.

박원석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기반혁신연구원장은 “아모레퍼시픽이 정보기술 분야와 접목해 최초로 개발해낸 혁신 기술과 그 성과를 CES를 통해 전 세계로 선보일 수 있어서 매우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아모레퍼시픽은 전 세계 고객에게 건강과 아름다움을 전할 수 있도록 창조적인 제품 개발을 위한 최선의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1967년 시작한 CES는 미국소비자기술협회가 개최 및 주관하는 행사다. 일주일 앞으로 다가온 CES 2020에서는 30여개의 제품 카테고리에 4500개 이상의 기업이 참가하며 160개국 17만명 이상의 방문객들에게 혁신적인 기술과 신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김경은 silver@mt.co.kr  |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