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생활의 달인' 태안 탕수육, 달인의 비법은 OOO?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태안 탕수육. /사진=생활의 달인 방송캡처

‘생활의 달인’이 태안 탕수육과 간짜장 맛집의 특급 레시피를 공개했다. 9일 방송된 SBS ‘생활의 달인’의 ‘은둔식달’에서는 태안 탕수육과 간짜장의 특별한 맛의 비결은 달인의 특별한 재료를 소개했다.

이날 잠행단은 태안 탕수육·간짜장 달인을 찾았다. 먼저 달인의 탕수육을 맛본 잠행단은 "고기가 진짜 야들야들하다"며 "고기가 특수 부위를 쓴 것이 아닌데 최상"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간짜장에 대해 잠행단은 "곱빼기 시킬 걸 잘 못했다"면서 면을 다 먹은 후 밥까지 비벼 먹는 모습을 보였다. 

달인의 고기 숙성의 비밀은 박이었다. 먼저 달인은 박의 속을 제거했다. 이어 직접 담근 매실의 씨를 제거하고 과육만 곱게 갈아 고기를 숙성했다.

불붙은 고량주를 박 껍질 안에 부었다. 1차 숙성한 고기와 무청을 덮어 2차 숙성한다. 이후 20분 정도 쪄내면 달인의 숙성육이 완성된다.

또 이날 달인이 공개한 간짜장의 비법은 늙은 호박. 늙은 호박과 파채, 박 속을 증기로 쪄냈다. 달인은 파채와 박 속을 버리고 향을 입힌 호박만을 썼다. 이렇게 완성한 호박은 춘장과 함께 볶으면 달인만의 간짜장 양념이 완성된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