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달콤커피, 돌아온 창업의 계절, 카페 창업의 달콤한 꿈을 응원합니다!

기사공유
다날의 프랜차이즈 커피 전문 브랜드 달콤커피(대표 지성원)는 창업 성수기인 가을을 맞아 10월31일까지 선착순 10개 신규 가맹점에 한해 파격적인 임대료 지원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이번 프로모션은 지속적인 임대료, 인건비 상승 등 고정비 부담을 느끼고 있는 예비 점주들의 고민을 덜고, 매출 대비 인센티브 형식의 임대료 지원을 통해 창업 초기 매장 안정화를 실질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달콤커피는 신규 가맹 계약을 마친 선착순 10개 가맹점에 향후 1년간 월 매출의 최대 5%에 해당되는 금액을 매월 임대료 지원금으로 지급할 예정이다. 

예를 들어 해당 프로모션을 통해 신규 오픈한 A 매장, B 매장의 전월 매출이 각각 2천 만원, 3천 만원이라면, 최대 100만원, 150만원을 익월에 임대료 지원금으로 달콤커피 본사에서 부담하는 방식이다.

달콤커피 관계자는 “입지와 상권에 따라 다르겠지만, 달콤커피의 경우 통상 카페 매출액 대비 적정 임대료를 최대 20% 수준으로 보고 신규 가맹점 오픈을 지원하고 있다“며 “이에 월 매출액의 5%를 매월 임대료 지원금으로 제공했을 시, 연간 수천 만원에 달하는 임대료 부담을 25% 가량 절감할 수 있어 안정적인 매출 확보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이라고 밝혔다.

한편, 달콤커피는 매월 셋째 주 목요일에 서현 본사 인근 JS 호텔에서 정기 사업 설명회를 실시한다. 사업 설명회에서는 ▲ 프랜차이즈 창업 시장 동향 ▲ 프랜차이즈 브랜드 선정 기준 ▲ 자영업자를 위한 창업 가이드 ▲ 매장 커뮤니케이션 및 시스템, 교육 지원 등 가맹점 지원제도 등 다양한 정보와 노하우를 공유하고, 개별 상담을 통해 전문적인 맞춤 컨설팅을 제공할 예정이다. 달콤커피 공식 홈페이지 또는 대표 번호를 통해 참가 신청이 가능하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