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디아지오코리아, 위스키·기네스·홉하우스13 등 맥주 스페셜 패키지 추석 선물세트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디아지오코리아(대표 이경우)가 추석을 맞이하여 품격 있는 위스키 추석 선물세트를 전국 백화점 및 대형 마트에서 판매한다.

이번 추석 선물세트는 전 세계 최고의 위스키 '조니워커' 17종, 대한민국 1등 로컬 위스키 '윈저' 3종, 프리미엄 연산 저도주 'W 시그니처' 3종 등 총 28종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1만5천 원대부터 31만 원대까지 가격 선택권이 다양하다.

조니워커 추석 선물세트에는 '조니워커 블루 500mL 패키지'와 '조니워커 XR 21년 순망치한 한정판 에디션' 등을 포함한다. '조니워커 블루 500mL 패키지'는 꽃봉오리 모양의 크리스탈로 만들어져 위스키의 향과 맛을 제대로 즐길 수 있는 프리미엄 글라스인 '글렌캐런 글라스'를 증정품으로 제공한다.

또한, '조니워커 XR 21년 순망치한 한정판 에디션'은 한국적인 색채와 함께 비즈니스에 꼭 필요한 성공요소를 의미하는 네 가지 상징들이 담겨 있는 한정판 도자기 글라스 2개와 함께 기획되었다. 순망치한은 '입술이 없으면 이가 시리다'는 뜻으로 사람과의 인연을 소중히 여기고 관계를 중시하는 성공한 CEO들의 삶의 철학이 담겨있다.

이 외에도 선물세트 기간에만 운영되는 한정판 상품이자 화려한 디자인이 눈에 띄는 '조니워커 골드리저브 리미티드에디션'과 왕좌의 게임 위스키로 화제를 모으며 판매 2개월 만에 1만 6천 병 이상이 판매된 '화이트워커 바이 조니워커'도 선물세트의 특별함을 더한다.

대형마트 기준으로, 조니워커 블루레이블은 28만 원대(750mL), 조니워커 XR 21년은 16만1천 원대(750mL), 조니워커 18년은 13만8천 원대(750mL), 조니워커 골드리저브 리미티드 에디션은 7만3천 원대(750mL), 조니워커 그린은 6만5천 원대(700mL), 조니워커 더블블랙은 4만9천 원대(700mL), 조니워커 콜렉션은 15만3천 원대(800mL) 조니워커 블랙레이블은 4만 원대(700mL), 조니워커 화이트워커는 4만7천 원대(700mL), 조니워커 레드레이블은 2만7천 원대(700mL), 조니워커 미니어처 패키지는 2만4천 원대(150mL)이다.

위스키 선물의 대명사로 손꼽히는 ‘조니워커’는 1820년 스코틀랜드에서 시작된 세계 1위 스카치위스키 브랜드다. IWSR(International Wine and Spirit Record)에 따르면 2018년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스카치 위스키 브랜드로 선정되기도 했다. 조니워커를 대표하는 상징인 '걸어가는 신사(Striding Man)'와 '끊임없는 도전(Keep Walking)'이라는 슬로건처럼 품격과 전통을 살리면서 트렌드에 맞는 혁신적인 시도를 게을리하지 않는 브랜드로 소중한 사람을 위한 최고의 선물이다.

대한민국 1등 로컬 위스키 브랜드 '윈저'도 추석을 기념하여 위스키 및 저도주 선물세트를 선보인다. 최소 12년의 숙성을 자랑하는 100% 스코틀랜드 고급 원액으로 만든 윈저만의 품질과 목넘김이 특징이다. 윈저 21년은 9만8천 원대(500mL), 윈저 17년은 4만4천 원대(450mL), 윈저 12년은 2만9천 원대(500mL)이다.

윈저의 프리미엄 연산 저도주인 'W 시그니처' 또한 선물세트로 나온다. W 시그니처 12와 17은 스코틀랜드에서 각각 12, 17년간 숙성된 최상급 위스키 원액을 사용했으며 독자적 블렌딩 기법으로 알코올 함량은 35도로 낮춘 제품이다. W 시그니처 17은 4만2천 원대(450mL), W 시그니처 12는 2만7천 원대(450mL), W 아이스는 2만5천 원대(450mL)이다.

위스키를 즐기는 젊은 층이 늘어나면서 독특한 향과 다양한 음용 방법을 가진 위스키도 인기 있다. 새롭게 출시된 블렌디드 몰트위스키 '코퍼독'은 4만2천 원대로 특별하고 개성 있는 추석 선물로 제격이다.

이 밖에도 192년 정통의 영국 국민 위스키 '벨즈'는 1만5천 원대(700mL), 부드러운 싱글몰트 위스키 '싱글톤 더프타운 12년'은 7만3천 원대(700mL), 강렬한 풍미의 '탈리스커 10년'은 7만1천 원대(700mL), 희귀 증류소 원액을 사용해 희소성이 있는 '오반 14년'은 11만8천 원대(700mL)이다.

디아지오는 추석 선물세트 판매 기간 중 기네스와 홉하우스13 맥주에 캠핑용품, 전용 글라스 등이 포함된 스페셜 패키지를 제공할 예정이다.

디아지오코리아 관계자는 "소비자들이 다양한 위스키를 합리적인 가격대에 구매 및 선물하여 기분 좋은 명절을 보내시길 바라는 마음으로 기획하게 되었다"며 "고급스럽고 세련된 패키지의 디아지오 추석 선물세트로 소중한 사람들에게 감사함을 전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