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매일유업, 양육미혼모 가족 1박2일 상하농원 가족여행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상하농원 파머스빌리지 전경. 미혼모 가족은 7월 25일부터 26일까지 1박 2일 동안 지난 해에 신축한 호텔 ‘상하농원 파머스빌리지’에 머무르며 청정 자연 속 팜스테이를 즐겼다/사진=매일유업
매일유업과 진암사회복지재단은 지난 25일부터 오늘까지 고창에서 진행된 “양육미혼모 1박2일 상하농원 가족여행” 행사를 후원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인구보건복지협회와 하나금융나눔재단 등이 후원하는 ‘2019년 미혼모를 위한 양지(양육지원)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방학을 맞은 아이들에게 농원체험 기회와 고창지역 관광지 관람을 제공하고, 양육미혼모에게 양육의 심리적·경제적 부담에서 벗어나 힐링의 시간을 제공했다.

‘미혼모를 위한 양지 프로젝트’는 미혼모가 우리 사회의 구성원으로서 건강한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후원과 함께 사회적 지지망 확대와 통합서비스 지원체계 구축을 목표로 한다. 지난 3월 시작하여 8개월간 ‘가족체험활동’, ‘심리상담’, ‘창업실습교육’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평소 여행기회가 적은 미혼모 가족은 이번 1박2일 기간 동안 지난해에 신축한 호텔 ‘상하농원 파머스빌리지’에 머무르며 청정자연 속에 팜스테이를 즐겼다. 매일유업 상하공장의 우유와 치즈 생산라인 견학, 상하농원 체험교실에서 아이스크림 만들기 체험, 가족 보드게임 대회, 고창 고인돌 유적지 탐방 등을 함께 하며 휴식과 추억을 만들었다.

7세 남자 아이를 키우고 있는 한 미혼모 참가자는 “평소 직장생활로 인해 아이와 여행하거나 함께하는 활동이 없어 늘 미안한 마음이 컸다”며 “호텔에서 숙박하며 아이와 많은 시간을 함께하고 다른 가족과도 친구처럼, 자매처럼 시간을 보내게 되어 무척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매일유업은 지난 2007년부터 미혼모 가정을 위한 분유지원, 체험 프로그램 마련 및 미혼모 시설지원 등 양육미혼모를 위해 지속적인 후원을 전개하고 있다.

한편 진암사회복지재단은 1993년 매일유업 창업주인 김복용 선대회장의 유지에 따라 설립됐으며 사회공헌과 상생‧윤리경영을 핵심가치로 삼고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2007년부터 사랑의 헌혈나눔, 취약계층을 위한 밑반찬 사업 후원, 사랑의 도시락 제작, 취약계층을 위한 분유 기부 등 다방면의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