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회사 다닐 맛 나네"… 어떤 회사길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티몬 신규 입사자가 회사로 향하는 첫 출근길에 회사가 보내준 차량에 탑승해 밝게 웃고 있다. 티몬은 신규 입사자들의 첫 출근길을 편안하게 지원하는 ‘신규입사자 첫 출근 픽업 서비스’를 7월부터 시행한다.
모바일커머스 티몬이 신입 및 경력 입사자들 첫 출근에 차량을 지원하는 ‘신규입사자 첫 출근 픽업’ 서비스를 7월부터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신규입사자 첫 출근 픽업’ 서비스는 7월부터 티몬에 입사하는 전체 직원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것으로 출근 첫날 해당 직원들의 자택으로 차량을 보내 쾌적한 출근을 지원하고 가족들에게 좋은 인재를 보내준 데에 감사의 마음을 표현하는 티몬의 특별한 입사 축하행사다.

이는 티몬이 기존의 신규 입사자 대상으로 진행하던 ‘신규입사자 교육’(NTT, New Tmonian Track), 명함지갑과 가이드북 등 필수품으로 구성된 ‘신규입사자 키트’ 등에서 한걸음 더 나아간 활동으로 인재를 소중하게 여기고 더 좋은 인재를 모셔오기 위한 활동이다.

티몬은 첫 인상이 중요한 만큼 첫 출근길을 편안하게 지원함으로써 긴장을 풀고 회사에 대한 좋은 인상을 전달하고 가족들에게도 우수한 인재를 보내준 데에 고마움을 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직원과 가족의 회사에 대한 만족도를 높이고 적응을 도울 수 있도록 차량호출 서비스인 ‘파파’와 제휴를 체결하는 등 만전을 기했다. 

앞으로도 티몬은 회사 성장의 중심은 임직원이라는 기조 아래, 이들 회사에 대한 만족도를 높이고 우수한 인재들이 계속해서 티몬을 찾을 수 있도록 공정한 경쟁을 기본으로 성과에 분명한 보상체계를 계속해서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이진원 티몬 대표(CEO)는 “티몬을 구성하는 핵심, 그리고 티몬이 성장해 나가는 근원이 임직원인 만큼 우수한 인재들을 확보하고 만족도를 강화할 수 있도록 이번 서비스를 기획했다”며 “우수 성과자 연봉인상, 해외여행 및 차량지원 등 성과에 따른 분명한 보상체계를 강화하고 다양한 지원 정책들을 마련해 우수한 인재들이 계속해서 티몬을 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