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5월 유통업계 온·오프라인 매출 오름세… 대형마트만 부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DB
유통업계 온라인 매출이 오름세를 이어갔다. 오프라인 채널에서는 대형마트가 부진을 떨쳐내지 못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5월 주요 유통업체 매출은 오프라인 부문(1.9%)과 온라인 부문(18.1%)이 모두 증가하며 전년 동기 대비 8.0% 증가했다고 27일 밝혔다.

백화점과 대형마트, 편의점 등의 오프라인 매출은 5월 선물수요와 여름 신상품 수요 증가에 전달 -2.9%에서 1.9%로 증가했다. 대형마트(-3.6%)를 제외하고 편의점(8.4%)과 백화점(2.7%), SSM(1.0%)의 매출이 모두 증가했다.

편의점은 1인 가구 증가로 인한 생활 변화로 소주·냉장안주를 비롯한 음료 등 가공식품(11.6%)과 샌드위치 등 즉석식품(8.3%) 등 식품군 매출(11.0%)이 증가해 전체 매출이 늘었다. SSM은 건강 채소류 수요 증가와 축산·수산물 마케팅 강화로 인한 농수축산의 성장(1.5%)과 간편조리식 수요 증가로 인한 신선·조리식품의 성장(3.3%)으로 전체 매출이 소폭 증가했다.

반면 대형마트는 온라인·전문점 등 타 유통업태로 고객 이탈이 지속돼 가전·문화(-5.8%), 가정·생활(-5.2%)을 비롯한 전 부문에서 매출이 감소하며 전체 매출이 줄었다.

온라인은 유통업체 매출은 온라인판매중개와 온라인판매 모두 전년 동기 대비 큰 폭으로 증가했다. 온라인판매중개는 배송서비스 강화와 상품군 확장을 통한 식품(47.0%)의 성장, 여름용 침구세트 등 가구세트 판매 호조로 생활·가구(23.5%)의 성장으로 전체 매출이 20.9% 늘었다.


온라인판매도 계절가전(하절기용) 및 위생용 소형가전(손소독기·핸드드라이어 등)의 판매 증가로 가전·전자(44.8%)의 성장, 5월 여행 상품 판매 증가로 서비스·기타 부문(12.7%)이 성장해 전체 매출이 11.2% 증가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