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세븐일레븐, SNS 스타 상품 '뚱카롱'과 '머랭'이 만났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기 디저트 마카롱과 머랭이 만나 새로운 콘셉트의 디저트 상품이 탄생했다.
편의점 세븐일레븐(대표 정승인)은 최근 SNS에서 크게 회자되고 있는 뚱뚱한 마카롱, 일명 '뚱카롱'과 달콤하고 부드러운 '머랭'을 결합한 이색 콜라보 디저트 '뚱머랭카롱'을 선보였다.

세븐일레븐 '뚱머랭카롱'은 콜라보를 통해 디저트 특유의 달콤함에 고소함을 더한 새로운 디저트 맛을 구현했다.

마카롱의 바삭한 과자 부분(꼬끄)를 머랭으로 바꿔 머랭 특유의 달콤하고 부드러운 식감을 살렸다. 내용물도 크림이나 잼 대신 아몬드 가루가 담긴 마시멜로우를 넣어 고소하고 달콤한 맛을 함께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뚱머랭카롱'은 총 3가지맛(망고,메론,딸기)으로 5개가 랜덤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판매 가격은 3,800원이다.

세븐일레븐은 '뚱머랭카롱'이 전에 없던 콘셉트의 디저트인 만큼 새로움을 추구하고 경험하고자 하는 젊은 소비자층을 중심으로 인기몰이를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를 통해 편의점 디저트 시장의 성장세도 지속 높아질 것으로 보고 있다.

세븐일레븐에 따르면 올해(1/1~5/31) 디저트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84.7% 증가했다. 올해도 가성비를 앞세운 디저트 상품들이 지속 출시될 것으로 예삳되는 만큼 세자리 수 성장세를 이어갈 수 있을 것으로 세븐일레븐 측은 내다봤다.

권랑이 세븐일레븐 담당MD는 "전문점 수준의 품질을 기본으로 가격 경쟁력과 높은 접근성을 갖춘 편의점 디저트에 대한 고객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며 "보관 및 취식이 용이한 상온 디저트의 성장이 특히 기대되는데 뚱머랭카롱 같은 제과형과 함께 머핀, 도넛 같은 제빵형 디저트도 미니 타입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