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롯데주류, 대만 프로야구단 라미고와 '피츠x라미고 패키지'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만 피츠 야구 패키지(제품)
롯데주류가 23일부터 대만 프로야구 구단 ‘라미고 몽키즈’(Lamigo Monkeys)와 손잡고 ‘피츠x라미고 패키지’를 출시한다. 

이번에 출시한 ‘피츠x라미고 패키지’는 대만에서만 판매되는 수출 전용 제품으로 초도 물량은 약 30만캔이다. ‘피츠’ 355ml 캔 제품에 ‘라미고’ 구단의 유니폼 디자인을 그대로 적용해 마치 ‘피츠’ 맥주가 ‘라미고’의 유니폼을 입은 듯한 모습이 특징이다. 앞면에는 짙은 청색의 홈 유니폼 디자인이, 뒷면에는 희색의 원정 유니폼 디자인이 적용돼 있다.

롯데주류는 대만에서 야구가 ‘국가 대표스포츠’로 불릴 만큼 인기 있다는 점을 고려해 현지 시장을 보다 적극적으로 공략하고자 2018년 리그 우승팀인 ‘라미고 몽키즈’와 공식 스폰서 계약을 체결하고 이번 패키지를 출시했다.

제품 출시 외에도 홈 구장 내 ‘피츠’ 전용 펍 운영, 전광판 및 배너 광고, 경기장을 찾은 관중들을 대상으로 한 소비자 이벤트, 별도 SNS 채널 운영 등 대만 현지 야구팬들과 소비자들을 위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롯데주류 관계자는 “‘피츠’는 지난해 첫 수출부터 현지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며 “대만에서 가장 인기 있는 스포츠 중 하나인 야구를 매개체로 ‘피츠’의 인지도를 한층 더 끌어올릴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롯데주류는 지난해 3월부터 대만에 ‘피츠’를 수출하기 시작했다. 현재 현지 대형마트, 할인점, 편의점 등 전국 약 6000개 점포에서 ‘피츠’를 판매하고 있으며 올 6월부터는 대만 편의점 업계 1위 브랜드인 ‘세븐일레븐’ 약 5000개 점포에도 ‘피츠’를 입점할 계획이다.

또한 영어 제품명에 익숙하지 않은 현지 소비자들을 위해 ‘피츠’와 발음이 유사한 중문 제품명 ‘비자’(费玆)를 별도로 표기하고 지난해 11월에는 인기 한류 스타 ‘육성재’의 사진을 디자인에 적용한 한정판 ‘육성재 패키지’를 출시하는 등 현지 시장 특성을 고려한 수출 전략을 통해 현지 소비자들의 좋은 반응을 이끌어 내고 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