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bhc치킨, 사이드 메뉴 ‘뿌링치즈볼’ 인기상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치킨 프랜차이즈 bhc치킨의 사이드 메뉴 매출 상승세가 가파르다.
최근 bhc치킨은 치킨과 함께 즐기면 더욱 맛있는 사이드 메뉴 매출이 전년 동월 대비 350% 상승했다고 밝혔다.

bhc치킨은 지난해 ‘치즈볼’, ‘콜팝’등의 사이드 메뉴가 연일 화제가 되면서 전체 매출을 견인할 정도로 폭발적인 성장을 이룬 바 있다. 여기에 최근 사이드메뉴 4종을 새롭게 선보이며 메뉴 강화에 나섰다.

bhc치킨에 따르면 지난해 치킨보다 더 맛있는 사이드 메뉴로 SNS에서 입소문을 타며 치즈볼 열풍을 불러일으킨 ‘달콤바삭치즈볼’의 매출이 전년 동월 대비 약 600% 상승했다고 전했다. 
/ bhc치킨 제공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이러한 인기에 힘입어 치즈볼의 업그레이드 버전으로 뿌링클 시즈닝을 입힌 ‘뿌링치즈볼’을 출시, 2월 출시 이후 약 22만 개가 팔리며 사이드 메뉴의 대표 메뉴로 자리를 굳혔다.

또한, 메뉴 매트릭스 분석 결과 올해 사이드 메뉴 판매 비중은 전년 동월 대비 약 17%가량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여기에 메인 메뉴인 치킨 판매량도 함께 상승하여 올해 초 가맹점 월 평균 매출 최고치를 달성할 수 있었던 것으로 보여진다.

한편 휴게소 인기 간식인 소떡소떡(소세지+떡)에 맵스터 소스를 발라 매콤한 ‘빨간소떡’과 달콤한 강정 소스를 바른 후 뿌링클 시즈닝으로 마무리 한 ‘뿌링소떡’도 약 26만 개가 팔리는 등 신제품으로 내놓은 모든 메뉴들이 소비자들의 선택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bhc치킨 연구소 김충현 상무는 “사이드 메뉴의 폭발적 성장은 bhc가 R&D에 적극 투자하며 신메뉴 개발에 박차를 가한 결과물”이라며 “앞으로도 세밀한 트렌드 분석을 통해 소비자 입맛을 저격하는 신메뉴를 지속적으로 출시하며 점주 분들의 매출 증진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