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제로페이 경남’ 경남도 전 시·군으로 확대 시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0일 문승욱 경상남도 경제부지사와 박준호 도의원, 임진태 경남소상공인연합회장이 김해시 내외동 상가에서 열리는 결제 시연행사에 참여하고 거리 홍보에도 나섰다./사진제공=경남도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소상공인 0%대 수수료율의 상생결제 서비스인 ‘제로페이 경남’이 창원시 전역에 시범서비스를 개시한 지 3개월 만인 지난 20일부터 전 시군으로 확대 시행된다.

시범서비스 초기 223개소에서 출발한 가맹점수는 점진적으로 늘어 지난 7일 기준 5600여 개를 넘어 약 25배 이상 증가했다.

최근 경상남도와 전 시군, 유관기관간 유기적인 협업을 통한 제로페이 홍보 강화와 접수창구 확대로 소상공인의 관심이 점점 높아지고 있어 가맹점수는 앞으로 더욱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경상남도는 이번 ‘제로페이 경남’의 전 시군 확대 시행에 맞춰 지속적인 홍보와 함께 소비자를 유인하는 다양한 이벤트 행사 및 프로모션 활동을 통해 소비자의 관심을 유도하고, 서비스 편의 제고와 기능 확충을 위해서도 적극 노력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시범서비스 기간 동안 현장에서 제기된 여러 문제점인 제로페이 가맹점 신청서의 복잡한 신청서류를 간소화하고 태블릿, 스마트폰으로도 제로페이 홈페이지에 접속해 가맹점 가입이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개선했다.

또한 소비자의 가맹점 사용 편의를 위해 제로페이 홈페이지 이용가능 가맹점 정보를 네이버 지도에 표시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신용카드에 익숙한 소비자를 위해 여신기능(신용결제) 시범상품도 K-뱅크를 통해 출시했다.

그리고 일부 프랜차이즈 가맹점에서는 포스 기반 결제 방식을 조기 도입해 그간 현장에서 꾸준히 제기된 다소 불편한 결제방법도 개선해 나가고 있다.

또한 제로페이 결제 시연행사 등 참여분위기를 확산하고 다양한 매체를 활용해 대중 노출을 통한 홍보도 본격화한다.

지난 20일에는 문승욱 경상남도 경제부지사와 박준호 도의원, 임진태 경남소상공인연합회장이 ‘제로페이 경남’ 전 시군 확대에 맞춰 김해시 내외동 상가에서 열리는 결제 시연행사에 참여하고 거리 홍보에도 나섰다.

문 부지사는 카페더숲(커피전문점)에서 참여자들과 담화를 나누면서 “제로페이 시범서비스 이후 시스템상의 큰 문제가 없어 전 시군 확대를 추진하게 됐다. 잘 준비해서 소상공인과 소비자 모두가 만족하는 상생결제 서비스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심아저씨 플라워(꽃집)와 찰보리빵(빵집) 등 다양한 점포를 찾아 제로페이 결제를 시연했다. 문 부지사는 가맹점주와의 대화를 통해 제로페이 서비스에 대해 느끼는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들었으며, 주변 상가지역에 홍보물도 직접 배부했다. 미가입 소상공인에게는 제로페이를 홍보하며, 가맹점 가입을 권유했다.

한편, 경상남도는 지난 3월 4일(월), (주)무학과 제로페이 활성화를 위해 ‘좋은데이’ 보조상표에 제로페이 홍보문구를 삽입하고 도내 음식점 등에 2개월간 500만 병을 출하하는 홍보 협약을 체결한 바 있으며, 경남FC 홈경기에 15초 홍보 동영상을 활용한 전광판 홍보도 현재 진행 중이다.
경남=김동기 moneys3927@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s 영남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