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코스트코 게 섯거라… 이마트 트레이더스 월계점 내일(14일) 오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마트 트레이더스 월계점./사진=이마트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이마트가 서울에 '트레이더스' 첫 점포를 오픈하며 창고형 할인점 업계 선두 '코스트코'를 바짝 추격한다.


이마트는 공격적인 경영으로 올해 트레이더스 매출 2조4000억원을 달성하고 오는 2030년까지 점포수를 50개로 늘린다는 방침이다.


◆점포 50개·매출 10조원 노린다


이마트 트레이더스가 14일 서울 첫 점포인 월계점을 오픈한다. 월계점은 서울 첫 점포인 동시에 16번째 매장이다.


월계점 오픈을 시작으로 올해만 3개점을 오픈하는 트레이더스는 올해 지난해 매출 1조 9000억원보다 25% 증가한 2조4000억원의 매출을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지난 2010년 경기도 용인시에 첫 점포를 선보인 트레이더스는 비회원제 창고형 할인점으로 사랑 받으며 매년 20~30%의 매출 신장세를 기록했다.

출범 6년 만인 2016년 처음으로 연 매출 1조원을 넘어섰으며, 올해는 매출 2조원을 돌파할 것으로 이마트는 예상한다.

트레이더스는 이러한 성장세를 기반으로 한 공격적인 경영 전략을 통해, 2022년까지 점포 수를 28개까지 확대해 매출 4조원을 달성한다는 전략이다. 또한 2030년에는 점포 수를 50개로 늘려 매출 10조원 달성을 노린다.

이마트 트레이더스 월계점 내부./사진=이마트 제공

◆초격차MD로 차별화


이마트 트레이더스의 공격적 경영전략 핵심에는 ‘초격차MD’를 통한 상품 경쟁력 강화가 자리한다.

‘초격차 MD’란 가격과 품질 경쟁력을 동시에 갖춘 차별화된 상품을 일컫는다. 트레이더스는 이마트 영업을 통해 축적해온 한국 시장에 대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초격차 MD를 구현, 코스트코와의 차별화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코스트코와 달리 비회원제 메리트를 앞세운 트레이더스는 삼성카드와 영업제휴를 통해 고객 혜택도 극대화한다.

트레이더스는 ‘할인혜택’을 강화한 제휴카드 ‘트레이더스 신세계 삼성카드’를 론칭했다. 트레이더스 이용금액의 최대 5%까지 할인이 가능해 연간 트레이더스에서만 최대 60만원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한 트레이더스 인기상품을 대상으로 정기적인 제휴카드 할인 프로모션을 진행해 실질적인 할인 혜택을 키울 예정이다.

민영선 트레이더스 본부장(부사장)은 “이번 월계를 시작으로 출점 확대 외에도 초격차 MD강화, 구조 혁신 등 다양한 노력을 통해 소비자들이 찾고 싶은 창고형 할인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