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설 알바 계획, 단기 용돈 벌이 목적… 시급과 거리가 선택의 기준

기사공유
설 연휴를 앞두고 아르바이트를 계획하고 있는 사람들이 적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구인·구직 아르바이트 전문 포털 알바천국이 1월 17일부터 1월 24일까지 전국 알바생 회원 1만7525명(10대 2350명, 20대 1만1580명, 30대 1472명 40대 이상 212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 연휴 계획’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사진=알바천국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이에 따르면 올해 설 연휴 동안 아르바이트를 계획 중이라고 답한 응답자는 전체의 80.6%에 달했다. 연령별로는 10대 82.9%, 20대 81.8%, 30대 79.9%, 40대 이상 72.4% 가 연휴 중 아르바이트를 계획한다고 답했다. 단, 이번 조사는 아르바이트 사이트 회원을 대상으로 한 것이기 때문에 일반적인 표본과는 차이가 클 수  있다. 

이들이 연휴 중에도 아르바이트를 계획하는 이유로는 “단기로 용돈을 벌 수 있어서”라는 답변이 71.5%로 가장 많았으며, “특별한 계획이 없어서(11.1%)”, “시급(급여)가 높아(8.0%)”, “원래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어서(6.2%)”, “친척들의 잔소리를 피하고 싶어서(2.9%)”, “친구의 권유가 있어서(0.3%)” 순이었다.

반면 전체 응답자 중 19.4%는 설 연휴 동안 아르바이트를 계획하지 않는다고 답했으며, 다른 계획으로 “친척집 방문(37.6%)”과 “휴식(22.5%)”을 꼽았다.

기타 답변으로는 “친구, 지인들과의 만남(17.2%)”, “공부 및 자기개발(9.4%)”, “구직 및 취업준비(7.8%)”, “여행(5.5%)” 등이 있었다(복수응답).

설 연휴 아르바이트 지원 시 가장 고려하는 것은 ‘시급’과 ‘거리’로, 각각 44.4%, 21.3%를 차지했다.

이어 “근무 시간(18.7%)”, “근무 기간(8.6%)”, “업무강도(7.0%)”순이었다.

한편 10대와 20대가 설 연휴기간 중 가장 하고 싶은 아르바이트로는 “설 이벤트 스태프 알바” 가 38.3%로 가장 많았으며, “마트 및 백화점 설 선물세트 판촉 알바(27.6%)”, “물류 창고 정리 및 포장 알바(20.0%)”, “전통 음식·떡 제조 및 판매 알바(7.2%)”, “고속도로 휴게소 알바(3.6%)”, “택배 배송 및 상·하차 알바(3.3%)” 순이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