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해외의 숨겨진 맛, 국내에서 즐겨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연간 해외여행객 3000만 시대를 맞아 한국인의 외식 메뉴가 변하고 있다. 온라인 여행사 익스피디아에 따르면 2018년 한해 한국인이 가장 많이 찾은 여행지로 일본의 오사카, 후쿠오카, 도쿄가 선정됐고, 뒤이어 홍콩, 태국의 방콕, 그리고 베트남의 다낭이 순위에 올랐다. 

해외여행을 통해 현지 음식을 경험한 여행객들이 국내에서도 그 맛을 찾기 시작하며, 과거 미국과 중국에 집중됐던 외식 메뉴 트렌드가 인기 여행지인 일본과 동남아로 움직이고 있다. 정갈한 맛으로 한국인 입맛에 잘 맞는 일본 음식부터 이색적인 맛을 선사하는 베트남, 태국의 현지 음식까지 인기 여행지의 특산 메뉴를 맛볼 수 있는 외식 브랜드들이 인기다.

◆ 코베타이, 동남아시아 요리를 전문적으로
가마로강정을 운영하는 프랜차이즈 전문기업 ㈜마세다린이 경기도 광주 능평리에 한국, 베트남, 태국 레스토랑인 코베타이(koviethai)를 경기도 오포읍에 위치하고 있다.

‘코베타이(koviethai)’는 주문과 동시에 음식이 만들어지는 100% 핸드메이드 레스토랑으로 3개국(한국, 베트남, 태국)의 다양한 본토 요리를 현지보다 더 맛있게 즐길 수 있는 요리 전문점이다.

/ 코베타이 (사진=강동완기자)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130평이 넘는 넓은 공간에서 익숙한 한식요리와 함께 베트남과 태국을 대표하는 메뉴인 쌀국수, 분짜, 똠얌꿍, 뿌팟봉커리 등을 즉석에서 즐길수 있다. 또한, 베트남에서 가장 유명한 베트남식 커피, 코코넛밀크커피스무디 등 40여가지 메뉴를 판매하고 있어, 합리적인 가격으로 까다로운 고객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 작은일본 '아리가또맘마' 
한국속에 작은 일본을 표방하고 있는 분식전문점 '아리가또맘마'는 가츠, 라멘, 돈부리, 우동, 카레, 이치방, 음료 등 7가지 카테고리의 다양한 메뉴 구성으로 고객의 재방문 주기를 높이고 있다 눈꽃치즈돈가스 고품질의 치즈를 뜨거운 철판 돈가스 위에 토핑 하는 형식으로 맛뿐만 아니라 녹아내리는 치즈의 시각적인 효과까지 즐길 수 있다.

또 매운숯불부타라멘 입 안 가득 퍼지는 얼큰한 국물과 숯불향이 매력적인 매운숯불부타라멘. 얼큰한 국물 위에 숯불에 구운 돼지고기 토핑을 올려 한국인의 입맛에 맞춘 스페셜 라멘으로 인기가 높다.

이외에도 숯불부타돈부리 흰 쌀밥 위에 직접 숯불에 구운 돼지고기를 덮은 숯불부타돈부리. 숯불향이 가득한 덮밥으로 맛과 향, 식감까지 함께 잡았다.

◆ 일본 전 지역의 미식을 한 자리에! ‘도쿄스테이크’
‘도쿄스테이크’는 일본 각 지역을 대표하는 미식 메뉴를 한자리에 모은 일본식 퓨전 레스토랑이다. 청정 호주산 부챗살을 철판에 구워 숙주와 함께 먹는 고베식 스테이크를 비롯해 후쿠오카의 특산품인 명란을 활용한 파스타, 일본 커리의 본고장인 가나가와현의 커리, 그리고 규슈의 라멘까지 일본 전 지역의 미식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맛볼 수 있다. 

특히 지난달 말 새롭게 선보인 ‘미나토 닌니쿠 라멘’은 도쿄 미나토구의 한 라멘집에서 처음 시작된 닌니쿠(마늘) 라멘을 모티브로 한 것으로 마늘이 담긴 특제 소스와 진한 돈코츠 육수가 만드는 깊은 맛으로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 도쿄스테이크 제공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마치 현지에서 식사하는 듯한 기분을 느낄 수 있도록 내부를 일본풍으로 인테리어한 것도 도쿄스테이크의 인기 비결 중 하나다. 정갈하고 아기자기한 일본 특유의 분위기로 외식 트렌드를 이끄는 20, 30대 젊은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것은 물론 1인석부터 다인석까지 다양하게 마련돼 남녀노소 누구나 편하게 식사를 만끽할 수 있다.

◆ 베트남 하노이 현지의 맛을 담은 ‘에머이’

에머이스틸‘에머이’는 건면으로 조리하는 호치민 스타일이 주류를 이뤘던 국내 쌀국수 시장에 생면을 조리하는 하노이 스타일 쌀국수를 최초로 선보인 브랜드다. 

기존의 쌀국수와 차별화된 맛으로 소비자의 관심을 끈 에머이는 2016년 7개였던 점포 수가 2019년 현재 기준 115개(공식 홈페이지 기준)까지 성장하며 베트남 쌀국수의 대중화를 이끌었다는 평을 받고 있다.

에머이의 대표 메뉴인 하노이 쌀국수는 숙주를 넣지 않은 담백하고 진한 국물과 생면을 기본으로 기호에 따라 차돌, 불고기, 생고기 등을 토핑을 선택할 수 있다. 

지난 12월에는 쪽파와 딜을 넣고 볶은 흰살 생선에 느억맘소스와 맘똠소스를 찍어 먹는 ‘짜까’를 새롭게 선보였으며, 이외에도 고슬고슬하면서도 촉촉한 베트남식 볶음밥, 베트남 현지 식자재로 만든 채소볶음, 베트남식 롤만두인 넴까지 다양한 베트남 현지 메뉴를 국내 시장에 전파하고 있다. 

◆ 태국 음식 대중화 정조준 ‘방콕익스프레스’

방콕스틸‘방콕익스프레스’는 태국 현지의 맛과 향을 더욱 쉽고 빠르게 국내 소비자들에게 전하는 것을 목표로 설립된 태국 음식 전문점이다. 

방콕 현지 음식의 이색적이고 풍부한 맛을 충실하게 구현하면서도, 한국인의 입맛에 낯선 고수를 기호에 따라 추가할 수 있도록 해 태국 음식에 대한 장벽을 낮췄다. 뿐만 아니라 만 원 이하의 합리적인 가격으로 대부분의 메뉴를 맛볼 수 있어 가성비 높은 해외 식도락 브랜드로 손꼽힌다.

방콕익스프레스의 대표 메뉴는 신선한 새우에 숙주와 땅콩 가루, 매콤한 소스를 곁들여 감칠맛 나게 볶은 ‘새우 팟타이’다. 이 외에 소프트크랩과 왕새우에 코코넛 소스의 고소함을 더한 ‘팟커리’를 비롯해 다진 돼지고기를 향신료와 함께 볶은 ‘팟카프오무쌈’, 오묘한 맛으로 마니아층을 형성하고 있는 ‘똠양 쌀국수’ 등을 선보이며 국내 소비자에게 태국 현지의 맛을 전하고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