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창업시장 뛰어드는 20대·60대… 충분히 준비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머니S DB
20대 청년과 60대 은퇴한 사람들이 창업시장으로 몰리고 있다.

최근 통계청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2015년부터 3년간 30세 미만과 60대 창업자 비중이 가파르게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해 기준 20대 창업자 비중은 2015년 9.1%에서 지난해 10.1%로 1.0%포인트 증가했다. 60대 창업자 비중은 9.5%로 2015년보다 1.2%포인트 늘었다.

조사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20대 창업자는 소매업(33.6%), 서비스업(22.8%), 음식업(16.9%) 순으로 창업에 나섰다. 60대 창업자는 부동산 임대업(32.4%)이 많았고 서비스업(14.5%), 음식업(12%)이 뒤를 이었다.

한편 같은 기간 30대(24.5%→23.5%)와 40대(31.4%→30.0%) 창업자 비중은 감소했다. 50대 창업자 비중(24.8%)은 동일했다.

업계 관계자는 “시작하기 전인 20대와 은퇴한 60대들은 대부분 생계를 위해 창업하는 데 준비기간이 충분하지 않은 경우가 많아 폐업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다”고 우려했다.
박성필 feelps@mt.co.kr  |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