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대형마트, 삼다수 곧 판매중단… 재생산 '미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주 삼다수 생산공장. /사진=머니투데이 DB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조만간 일부 대형마트에서 삼다수를 구매하기 어려울 것으로 예상된다. 삼다수 공장에서 근로자가 사망해 생산이 중단됐고 유통업계가 보유한 재고는 거의 소진돼서다.

25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이마트, 롯데마트, 홈플러스 등 대형마트 물류센터의 삼다수 재고분은 얼마 남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아직은 판매 중이지만 점포 별 재고 상황에 따라 다음주부터는 주력상품인 2ℓ들이 삼다수의 판매가 불가능한 곳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삼다수는 생수시장에서 점유율 40%를 넘기며 국내 마시는 샘물 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있다. 생수는 생활필수품에 가까운 만큼 사태가 장기화될수록 소비자들의 혼란도 커질 전망이다.

앞서 지난달 23일 제주도개발공사 삼다수 생산공장에서는 페트병을 생산하는 제병기에 작업자가 몸이 끼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국과수)은 기계적 결함이 아니라는 감정결과를 발표했지만 생산이 언제 재개될지 모르는 상황이다.
박성필 feelps@mt.co.kr  |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