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겨울 디저트 시장 여심 잡는 크리미한 식음료가 뜬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근 식음료업계에서는 크리미한 식감을 살린 신제품을 선보이며 겨울 디저트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업계 관계자에 따르면 “최근 디저트의 맛과 비주얼 뿐만 아니라 식감을 강조한 디저트들이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 잡고 있다”며 “식감은 제품의 맛을 결정하는 중요한 요인 중 하나로 식재료 활용에 따라 달라질 수 있어 색다른 디저트를 추구하는 소비자들에게 주목을 받고 있다”고 전했다.

이에 업계에서는 부드러운 목넘김을 강조한 음료를 선보이는가 하면 크림이 첨가된 부드러운 베이커리를 잇달아 선보이고 있다. 치즈, 크림, 마쉬멜로 등 다양한 식재료를 활용해 추위를 녹여줄 달콤한 맛은 물론 부드러움에 쫀쫀함까지 더한 크리미한 식감을 강조한 것이 특징이다.
/ 각사 제공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 입안에 감도는 달콤한 맛에 목넘김까지 부드럽게!

식음료업계에서는 기본적인 우유 스팀을 통해 음료 위에 폼을 토핑하던 방식에서 최근에는 맛과 크리미한 식감을 강조한 다양한 폼들을 선보이고 있다. 대표적인 예로 공차코리아에서 지난달 출시한 ‘치즈폼 신메뉴’는 달콤 짭조름한 맛은 물론 크리미한 식감으로 SNS상에서 입소문을 타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치즈폼은 공차의 베스트 토핑으로 사랑 받고 있는 밀크폼에 디저트 티라미수의 치즈로도 친숙한 마스카포네 치즈를 더한 메뉴로 부드러움과 깊은 풍미를 더한 것이 특징이다. 진한 치즈폼이 매력적인 ‘치즈폼 딥초코 밀크티’, ‘치즈폼 딥바닐라 밀크티’, ‘치즈폼 커피 밀크티’, ‘치즈폼 딥초코 스무디’ 등 총 4종으로 구성됐다.

롯데네슬레코리아의 ‘네슬레 핫초코 마쉬멜로’는 코코아에 마쉬멜로를 첨가한 것이 특징으로 풍부한 코코아 맛에 달콤한 부드러움을 선사한다. 뜨거운 물 대신 우유에 타 먹으면 진한 초콜릿 맛과 부드러운 우유가 조화를 이뤄 더욱 맛있게 즐길 수 있다. 특히 해외 직구 쇼핑몰 아이허브에서 베스트셀러로 사랑 받고 있는 제품으로, 재작년부터 매년 겨울마다 한정판으로 국내에 출시돼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유제품 전문기업 푸르밀은 연유를 넣어 더욱 달콤하고 부드러움을 강조한 ‘연유라떼’를 새롭게 선보였다. 이번 신제품은 최근 젊은 층의 소비자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베트남 커피를 재해석한 이색 커피 음료로 에스프레소에 달콤한 연유를 섞어 달콤쌉싸름한 맛이 돋보이는 제품이다. 특히 베트남산 커피 원두로 내린 에스프레소를 사용해 현지의 맛을 그대로 구현했다.

◆ 추위 녹이는 크리미한 베이커리로 따뜻한 겨울나기!

또한 업계에서는 크림, 모찌 등 다양한 식재료를 더해 크리미한 식감을 강조한 베이커리로 디저트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GS25의 ‘감동란 호빵’은 유명 상품인 ‘감동란’과의 컬래버레이션으로 빵 안에 커스터드 크림과 달걀 등이 함유돼 부드러운 식감이 특징이다. GS2감동란은 소금기를 밴 반숙 상태의 계란으로 월평균 100만개 가까이 팔리는 히트 상품으로 이미 입증된 감동란의 인기를 등에 업고 호빵에 이를 구현했다.

오리온의 ‘생크림파이’는 영국산 생크림과 리얼 초콜릿 등 엄선된 재료를 사용한 프리미엄 디저트로 입안에서 녹는 식감과 진한 초콜릿의 조화가 특징이다. 특히 최근 출시된 ‘생크림파이 무화과&베리’는 ‘여왕의 과일’로 불리는 무화과의 톡톡 씹히는 식감과 그리고 부드러운 생크림이 조화를 이뤄 20~30대 여성들에게 인기를 끌며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하겐다즈는 겨울 한정 신제품 ‘티라미수 모찌’와 ‘크림치즈 모찌’를 선보였다. ‘티라미수 모찌’는 마스카포네 치즈로 만든 홈메이드 스타일의 티라미수 아이스크림에 모찌를 넣어 부드러우면서도 달콤한 풍미를 선사한다. ‘크림치즈 모찌’는 유럽산 크림치즈 아이스크림과 모찌 조각이 조화를 이뤄 부드러운 식감을 강조했다.

파리바게뜨의 ‘무지개 카스텔라’는 tvN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 등장한 제품으로 층층마다 알록달록한 빛깔의 비주얼과 함께 부드러운 식감이 특징이다. 한 겹 한 겹 정성스럽게 구워 사과로 상큼함을 더하고 알록달록한 색상으로 주목을 받으며 출시 두 달여 만에 약 25만 개가 판매됐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