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명절선물 트렌드… 2030은 가성비, 5060은 만족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명절선물… 가성비 따지는 2030, 만족도 챙기는 5060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추석을 앞두고 젊은층은 가성비를, 중장년층은 만족도를 중심으로 명절선물을 구매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온라인쇼핑사이트 G마켓이 농림축산식품부 산하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이하 농정원)과 함께 최근 3개년(2016년 추석~2018년 설) 명절 선물 빅데이터를 살펴본 결과, 2030세대 젊은층은 가성비가 뛰어난 품목을, 40대 이상 중장년층은 가격을 떠나 상품 구성 및 만족도가 뛰어난 품목을 더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해당 빅데이터는 각 명절 직전 2주를 기준으로, 축산, 과일, 통조림·캔, 홍삼 등 농정원에서 관리하고 있는 대표 농림축산 인기 선물 4종을 대상으로 연령별 구매량을 비교 분석했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연령대별 ‘축산’의 구매 비중은 2030세대의 경우 30%, 4050세대는 33%, 60세 이상은 41%로, 연령대가 높아질수록 축산의 선호도가 커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과일’ 역시 2030세대는 19%, 4050세대는 22%, 60세 이상은 25%로 갈수록 비중이 커졌다.

반면 가공식품을 대표하는 ‘통조림’의 경우 2030세대 구매 비중이 40%, 4050세대는 37%, 60세 이상은 28%로 연령대가 높아질수록 선호도가 떨어졌다. ‘홍삼’ 역시 2030세대 11%, 4050세대 8%, 60세 이상은 5%로 인기가 줄어드는 양상을 보였다.

이는 최근 1~2인 가구 증가와 경제여건에 따라 2030세대 젊은 층은 통조림, 홍삼 등 합리적인 가격대의 가성비 높은 가공식품군을 40대 이상으로 연령대가 높아질수록 축산, 과일 등 품질 만족도가 높은 신선식품군을 더 선호하는 것으로 분석된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