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코렐, 한국식 찬그릇 '찬기(소)'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렐(Corelle)은 다양한 찬 종류를 즐기는 한국 고유의 식문화를 반영해 작은 사이즈의 찬기(소)를 출시하며 한국식 찬그릇 세트를 새롭게 제안했다.
/사진=코렐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신제품 찬기(소)는 한식을 대표하는 다양한 반찬류를 보다 편리하게 담고 더욱 쉽게 즐길 수 있도록 기존 찬기로 자주 사용되던 앞접시 대비 용량을 60%를 줄인 118ml로 선보인다.

특히 작아진 크기만큼 공간 활용성은 더욱 켜져 미니멀 라이프를 지향하는 1,2인 가구에 안성맞춤이라는 업체 측 설명이다. 또한 가장자리의 높은 턱과 오목한 디자인은 각종 소스는 물론 국물이 자작한 반찬 그릇이나 소형 앞접시 등으로 두루 사용할 수 있어 높은 실용성을 자랑한다.

여기에 자연에서 얻은 친환경 재료로 화학적 가공 과정 없이 오직 열과 압력만으로 압축해 만든 3중 압축 비트렐(Vitrelle) 유리 재질은 뛰어난 내구성은 물론 자연스럽고 심플한 유백색으로 음식의 색감을 한 층 더 살려주는 감초 역할을 한다.

특히, 효과적인 수납과 적재로 작은 테이블에도 멋스럽게 어울릴 수 있는 <1,2인 소형 가구 세트>로 한식기를 새롭게 구성 및 코렐의 인기 캐릭터 라인인 스누피, 무민은 물론 스테디셀러 패턴에 입혀 라인업을 늘릴 예정이다.

코렐 측은 “한국인의 상차림에서 빠질 수 없는 그릇이 있다면 단연 찬기다. 1인 상차림은 물론 여럿이서 함께하는 식탁에서도 내게 딱 알맞은 양만 담아 먹을 수 있는 찬기는 중요하다”며, “찬기(소) 출시를 시작으로 한국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제품을 꾸준히 선보일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코렐은 기본 한식 차림을 완성하는 밥공기, 국공기, 앞접시 그리고 찬기(중)에 이어 찬기(소)를 론칭하며 <한국형 상차림 세트>를 완성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