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오비맥주, FIFA 공식맥주 '카스' 월드컵 마케팅 시동

'뒤집어버려' 슬로건으로 20대에게 희망 선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오비맥주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오비맥주가 국제축구연맹(FIFA) 월드컵 공식 맥주인 카스를 앞세워 월드컵 마케팅에 본격 시동을 걸었다.

오비맥주는 26일 서울 중구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 서울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카스가 ‘2014년 브라질 월드컵’에 이어 ‘2018 러시아 월드컵’의 공식 맥주로 선정돼 ‘혁신’을 주제로 국민 참여 응원 캠페인에 나선다고 밝혔다.

브라질 출신 고동우(본명 브루노 코센티노) 사장은 간담해 인사말을 통해 “카스는 국내 맥주 제품 중에서는 유일하게 2018 러시아 월드컵을 후원하는 공식 브랜드”라며 “젊음의 역동성과 도전 정신을 강조해 온 카스만의 특성과 강점을 잘 살려 한국축구대표팀의 승리와 선전을 기원하는 응원 캠페인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카스는 2018 러시아 월드컵 마케팅의 큰 주제를 ‘뒤집어버려’로 정했다. ‘일의 차례나 승부를 바꾼다’는 사전적 의미를 바탕으로 틀에 박힌 사고와 안 된다는 생각을 뒤집어 보자는 취지다.

한국축구대표팀이 비록 FIFA랭킹 하위권에 머물며 약체로 평가받고 있지만 월드컵 본선의 판도를 ‘뒤집어 버리기’를 바라는 간절한 염원도 담았다. 또한 암울한 현실을 살고 있는 이 시대 젊은 이들에게 좌절해 포기하기 보다는 실패를 두려워하지 말고 짜릿하게 부딪쳐 보라고 말하는 카스 브랜드의 도전 정신과도 일맥상통한다.

오비맥주는 이와 관련 ‘뒤집어버려’의 메시지를 담은 ‘카스 프레쉬 월드컵 스페셜 패키지’를 소비자에게 선보인다. 카스 월드컵 패키지는 ‘뒤집어버려’라는 주제에 맞게 카스 로고의 상하를 거꾸로 배치한 것이 가장 큰 특징.

또 제품 상단에 2018 러시아 월드컵 공식 로고를 배치함으로써 ‘월드컵 맥주=카스’라는 공식을 강조했다. 해당 제품은 355㎖캔, 500㎖㎖캔, 740㎖ 캔, 500㎖ 병 제품으로 선보이며 다음달 1일부터 전국 할인점과 편의점 등에서 만날 수 있다.

오비맥주는 2002년 한·일 월드컵의 뜨거운 열기를 재현하자는 취지로 2002년 한·일 월드컵 4강 신화의 주역인 안정환을 비롯해 한국축구의 전설 차범근 전 감독과 조우종 캐스터를 카스 모델로 기용해 ‘뒤집어버려’ TV 광고도 진행할 예정이다.

TV광고에서는 한국축구대표팀이 ‘죽음의 F조’에 속해 있지만 국민적 응원 열기를 한데 모아 생각을 뒤집고 경기의 판도를 뒤집어보자는 메시지를 전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월드컵 본선이 시작되면 대한민국의 조별 예선 경기가 열리는 날에 맞춰 대규모 국민 참여 응원전을 펼친다. 스웨덴(6월18일), 멕시코(24일), 독일(27일)과 경기를 치르는 날 저녁 시간대부터 서울 강남 영동대로 등지에 대형 무대와 스크린을 설치해 축구팬들이 음악 공연 등과 함께 신명나는 축제 분위기 속에서 길거리 응원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무대 옆에는 카스 이벤트 존도 다양한 형태로 마련해 경기 시작 4시간여 전부터 다채로운 볼거리와 즐길거리도 제공한다.
허주열 sense83@mt.co.kr  |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