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여성 구직자 93%, "여성의 취업장벽 더 높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취업포털 인크루트가 여성 청년 구직자 593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93%의 응답자가 ‘여성의 취업장벽이 더 높다’라고 답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먼저, ‘우리 사회에서 남성보다는 여성의 취업장벽이 더 높다라고 생각하시나요?’라는 질문에 93%의 응답자들은 ‘동의한다. 취업에 있어 여자는 불이익을 받는다’고 답했다.

그리고 ‘구직활동을 하면서 여성으로서 불이익을 받았던 적이 있는지’의 여부를 물은 결과 72%의 응답자가 ‘불이익을 받은 경험이 있었다’고 답했다.

불이익의 사례들로는 ‘그냥 우리사회에서는 여성보다는 남성을 더 선호하는 것 같다’는 답변이 많았다. 여성구직자 스스로 생각해도 본인의 조건이 더 좋음에도, 남성 지원자와의 경쟁에서 번번히 고배를 마셨다는 것이다.

“같은 학교를 졸업한 남자 지원자보다 명백히 더 나은 스펙과 경험을 가지고 있었음에도 서류에서 탈락했다”, “면접에서 대놓고 남성을 선호한다고 얘기했다”, “아예 노골적으로 ‘여자인데 할 수 있어요?’라는 질문을 받았다” 등의 답변이 있었으며, 심지어 한 응답자는 “서류합격 후 면접장에서 면접관이 내게 ‘면접에서 여자인 게 점수를 깎아먹는다는 거 알아요?’라고 물었다고 말하기도 했다.

여성 취업 차별의 대명사로 꼽히는 결혼과 육아 문제도 또 다른 문제로 지적됐다. ‘애인여부를 질문하고 결혼시기를 질문한 후에 곧 결혼해야 되지 않냐고 하며 탈락했다’, ‘결혼하기에 이른 나이였을 때에도 연애 중인지, 결혼 예정인지 등의 질문은 항상 받았다’, ‘나중에 결혼과 출산 시 직장을 어떻게 다닐 생각인가 물었다’와 같은 사례는 다수였다.

그리고 “면접 당시 결혼하면 직장 그만둘 거 아니냐고 단정을 지은 채 물어봤다. 아니라고 답하자 보통 대답은 그렇게 한다고 비아냥댔다”는 인신모독성의 반응도 있던 것으로 확인됐다.

한 응답자는 “여성인 나에게만 면접에 결혼계획, 남자친구 유무에 대해 질문했고 같은 질문에 같은 대답을 해도 반응이 달랐다. ‘여자라서 (어쩔 수 없다는) 이런 말 할 생각이 있으면 이 자리에서 나가세요’라는 지시에 수모를 겪기도 했다”고 말했다.

한편 ‘상대적으로 여성이 남성보다 취업이 잘 되는 업종이 있다고 보십니까?’라는 물음에는 74%가 그렇다고 답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