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입 안에서 섞이는 원샷 칵테일, ‘트위스트샷’ 새로나왔어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수입맥주 전문유통 기업 ㈜비어케이가 입 안에서 섞이는 원샷 칵테일 RTD(Ready to Drink) 트위스트샷(TWISTED shotz)을 국내에 선보인다.

트위스트샷은 한 번에 마시면 분리된 잔에 담겨있는 두 가지 플레이버가 입 안에서 섞여 맛을 내는 독특한 형태의 미니사이즈 칵테일 RTD다. 25ml 미니사이즈의 귀여운 패키지와 상반되는 20%의 알코올 도수가 특징으로, 홈파티나 각종 모임에서 순식간에 분위기를 고조시키는 '파티스타터(Party Starter)'로 전 세계적인 사랑을 받고 있다.

화려한 컬러의 두 가지 술이 담겨있는 사선의 샷 잔이 눈길을 사로잡는 트위스트샷은 가벼운 페트 소재의 잔에 씌워져 있는 알루미늄 캡을 손 쉽게 열어 원 샷으로 즐기거나, 강한 알코올 도수가 부담스럽다면 제품을 얼음과 함께 곁들여 부담 없이 오랜 시간 동안 음미하며 시원한 칵테일로 마실 수 있다.

▲ 비어케이 제공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한편, 트위스트샷은 지난 2015년 국내 론칭 후, 우리나라 소비자들의 취향을 새롭게 반영한 플레이버들로 라인업을 전격 교체하여 선보인다. 

부담 없이 마시기 좋은 과일향의 주류를 선호하는 국내 트렌드를 반영하여 높은 도수이지만 깔끔하면서도 달콤한 맛과 향이 특징인 플레이버들로 라인업을 재정비했다. 

라임맛이 상큼한 ‘모스코 뮬 킥(Moscow Mule Kick)’, 수박과 피나콜라다를 조합한 ‘푸시캣(Pussycat)’, 상큼한 딸기맛이 진한 ‘스트로베리 선데(Strawberry Sundae)’, 애주가들이 사랑하는 위스키 베이스의 ‘워싱턴애플(Washington Apple)’ 총 4종으로 출시, 입맛에 따라 골라 마시는 재미를 즐길 수 있다.

트위스트샷의 공식 수입∙유통사인 ㈜비어케이 관계자는 “트위스트샷은 귀엽고 트렌디한 패키지가 특징인 미니사이즈 RTD로 각종 모임, 홈파티, 클럽 등에서 간편하면서도 빠르게 분위기를 끌어올리기 좋은 술”이라며, “이미 해외에서 젊은 층을 중심으로 ‘파티 스타터(Party starter)’로 높은 인기를 얻고 있는 트위스트샷과 함께 연초 좋은 사람들과 함께하는 자리를 더욱 신나게 즐길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트위스트샷은 1키트(25ml 4개입) 1만원에 판매된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