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전주비빔빵’, SK이노베이션 후원 ‘한국사회적기업상’ 수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K이노베이션이 지원하는 사회적기업 천년누리전주제과가 ‘2017한국사회적기업상’을 수상했다. / 사진=SK이노베이션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SK이노베이션은 사회적기업 ‘㈜천년누리전주제과(전주비빔빵)’가 지난 14일 서울 성수동 소셜캠퍼스 온에서 열린 ‘2017 한국 사회적기업상 시상식’에서 ‘한국 사회적기업상’을 수상했다고 18일 밝혔다.

한국 사회적기업상은 사회적기업육성법 제정 10주년을 맞아 사회적기업 활성화를 목적으로 SK이노베이션 후원을 받아 올해 시작된 행사다.

시상 부문은 일자리창출·사회혁신·성장 등 3개 분야로 나뉘며 정부 위탁 사회적기업 지원기관인 사단법인 ‘신나는조합’이 주관하고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과 씨티은행이 후원한다.

이날 전주비빔빵은 성장 분야에서 ‘한국 사회적기업상’을 수상했다. 주최측은 이 상을 사회적기업의 성장 가능성과 일자리 창출 및 혁신가치를 창출하는 기업에게 수여한다고 설명했다.

일자리창출분야에는 (재)다솜이재단, 사회혁신분야는 ㈜두리함께가 선정됐으며 각각 상금 500만원이 수여됐다.

전주비빔빵은 2013년 4월 SK이노베이션의 ‘사회적기업 발굴 및 지원사업’에 선정돼 출범한 곳으로 사업초기 직원은 4명, 매출액은 월 500만원 수준이었다.

지난 7월 전주비빔빵은 SNS에서 ‘많이 팔리는데 돈 안되는 빵’이라는 제목으로 소개되며 사회적 관심을 받기 시작했고 현재 매출이 월 500만~8000만원 수준으로 약 16배 이상 증가했다.

매출 증가는 채용으로 이어져 2017년 12월 기준 총 30여명의 직원들이 근무하고 있다. 지원들은 평균 연령 62세인 노인과 장애인, 다문화 가정 등 취약계층이다.

전주비빔빵의 성장은 사회적 가치 창출로 이어졌다. 매장이 위치한 구도심 주변 상권이 활성화되고 지역 전통시장에서의 재료구매 등으로 지역공유경제가 활성화됐다.

전주비빔빵으로 사회적기업이 이슈가 되며 사회 문제에 대한 지자체, 기업, 시민들의 관심을 견인하게 됐다고 SK이노베이션은 설명했다.

장윤영 전주비빔빵 대표는 “한국 사회적기업상을 통해 그간의 성과를 인정해주시고 격려해준 모든 분들께 감사를 전한다”며 “우리 사회에서 받은 사랑을 갚기 위해 더 많은 사회적가치를 창출해 나가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이한듬 mumford@mt.co.kr  |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