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올리브영, 스마트영수증 1500만건 돌파… A4용지 1600만장 절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리브영 스마트영수증. /사진=CJ올리브네트웍스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CJ올리브네트웍스가 운영하는 헬스앤뷰티 스토어 올리브영의 스마트영수증 발행 건수가 1500만건을 돌파했다.

모바일 등에서 구매내역 확인이 가능한 스마트영수증 서비스는 지난 2014년 CJ시스템즈와 CJ올리브영이 합병을 통해 CJ올리브네트웍스로 공식출범한 뒤 IT서비스를 접목한 첫 서비스다. 올리브영은 스마트스토어 모델 구현을 위해 환경보호와 비용절감, 고객 개인정보 유출 방지를 목적으로 지난 2015년 12월 CJ계열사 중 최초로 이 서비스를 도입했다.

올리브영 스마트영수증 서비스는 CJ그룹의 외식, 쇼핑, 엔터테인먼트 서비스 이용 시 포인트를 적립하는 ‘CJ ONE’ 모바일 앱을 통해 3개월 간의 구매 내역을 확인할 수 있고 교환·환불도 용이하다. 전체 영수증 발행 건수 가운데 스마트영수증이 차지하는 발행율은 서비스 초기 0.8%에서 현재 33%까지 높아졌다.

올리브영은 스마트영수증 도입으로 현재까지 1500만건의 종이영수증이 스마트영수증으로 발급됐으며 이를 통해 영수증용지 약 24만롤을 절약할 수 있었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일렬로 늘어뜨렸을 때 약 1만2000km에 달하는 길이로 서울에서 뉴욕까지 거리와 같다.

비용을 환산해보면 연간 약 2억원의 절감 효과가 있었으며 환경 보호 측면에서도 A4용지 1600만장을 절감한 것으로 추산된다. 30년 된 나무 1600그루를 베어내지 않은 셈이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종이 영수증 발행으로 인한 개인정보 유출, 환경오염, 경제적 비용 낭비 등의 문제를 개선해나가기 위한 대안이 곧 스마트영수증”이라며 “제품 구매 후 교환이나 환불 시 종이 영수증을 지참하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고객들의 만족도도 높아 내년 말까지 스마트영수증 발행율 40%대 진입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환경부에 따르면 2012년 기준 종이영수증 발급건수는 약 310억건으로 집계됐다. 비용으로 환산하면 2500억원에 달한다. 현재 추세대로라면 2020년에는 1100억건을 훌쩍 넘어설 전망이다. 고객 10명 중 6명은 종이영수증 발급 즉시 버려달라고 요청하고 있어 국가적 자원낭비는 물론 이에 따른 환경문제도 심각한 상황이다.
박효선 rahs1351@mt.co.kr  |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