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찬바람 부는 부는 가을엔 이디야 블렌딩티로 따뜻하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커피브랜드 '이디야커피'가 자체 티(tea) 브랜드 ‘이디야 블렌딩티(EDIYA Blending Tea)’ 신메뉴와 티(tea) MD제품을 동시에 출시했다.

이디야커피는 지난해 따뜻하게 즐기는 블렌딩티 3종을 출시한 데 이어, 올해 여름에는 아이스 메뉴인 ‘블렌딩 아이스티’ 출시로 티(tea) 메뉴 라인업을 보강했다. 이번 가을에는 따뜻한 블렌딩티 신메뉴와 집에서도 쉽게 즐길 수 있는 블렌딩티 MD제품을 동시에 선보이며 제품군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이디야 블렌딩티 신메뉴는 과일을 트렌디하게 재해석한 ‘제주청귤 블라썸’과 ‘석류 애플라임’이다. ‘제주청귤 블라썸’은 청정 제주지역에서 자라난 귀한 청귤의 풍부한 과육에 복숭아, 포도 등 다양한 과일향이 어우러져 뛰어난 향의 밸런스를 자랑한다. 

‘석류 애플라임’은 석류 특유의 산뜻한 향과 깔끔한 뒷맛이 특징으로 다양한 과일과 꽃, 샴페인 향이 더해져 보다 깊은 맛을 즐길 수 있다.

홈메이드 방식으로 만든 과일청만 들어가 오직 과일의 맛과 향에 집중할 수 있는 ‘제주청귤 오리지널’, ‘석류 오리지널’도 함께 출시돼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가격은 ‘제주청귤 블라썸’·’석류 애플라임’이 4,200원, ‘제주청귤 오리지널’, ‘석류 오리지널’이 3,800원이다. 매장에는 시향 키트가 비치돼, 고객은 주문 전 블렌딩티의 향을 먼저 확인할 수 있다.

첫 선을 보이는 티(tea) MD는 집에서도 손쉽게 이디야 블렌딩티 인기 메뉴를 즐길 수 있도록 한 제품이다. ‘유자 피나콜라다’와 ‘자몽 네이블 오렌지’ 2종으로 각각 홈메이드 방식으로 만들어진 과일청(허니유자차, 허니자몽차)과 티백(피나콜라다, 네이블 오렌지)으로 구성됐다. 과일청에 따뜻한 물 150~200ml를 넣고 티백을 넣어 잘 우려낸 후 마시면 된다. 가격은 9,800원이다.

카페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이디야커피' 관계자는 “쌀쌀해지는 날씨에 비타민C가 풍부한 제주청귤과 석류를 중심으로 다양한 향미를 즐길 수 있는 블렌딩티 신메뉴를 선보였다”며, “지난해 큰 관심을 받았던 인기 블렌딩티 메뉴는 언제 어디서든 즐길 수 있도록 MD 제품으로 출시한 만큼, 매장에서도 집에서도 이디야 블렌딩티를 많이 찾아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