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햄버거병·집단장염' 첫 공식사과… 조주연 맥도날드 대표, "저 또한 엄마…송구스럽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머니S 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이른바 '햄버거병'에 이어 집단 장염 발병으로 논란이 불거진 한국맥도날드의 조주연 대표이사가 처음으로 공식 사과했다.

조 대표는 7일 "'고객 여러분께 드리는 글'을 통해 최근 몇 달 동안 매장에서 발생한 사안으로 심려를 끼쳐 송구스럽다"며 "정부 당국의 조사에 성실히 협조해 인과관계를 밝히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최근 불고기버거 제품의 판매를 자발적으로 잠정 중단한 바 있으며, 원재료 공급부터 최종 제품 판매에 이르는 모든 과정을 다시 한 번 점검하고 있다"며 "이번 일을 계기로 전사적 차원에서 공급업체, 외부 전문가와 함께 식품안전을 더욱 강화하기 위한 방법을 강구했다"고 덧붙였다.

조 대표는 식품안전 방안으로 ▲ 당사 매장에 대한 제 3의 외부 기관의 검사 ▲매장 직원들을 위한 ‘식품안전 핫라인’ 개설▲본사와 매장을 포함한 모든 직원들의 식품안전 교육 강화 ▲고객들을 초청하여 매장 주방을 공개하고 원재료 보관과 조리, 서빙 과정을 투명하게 공개 ▲원재료 공급부터 최종 제품 판매에 이르기까지 모든 과정을 웹사이트에 공개하고, 고객들이 쉽게 볼 수 있도록 조치 등을 제시했다.

조 대표는 "한 회사의 대표이기에 앞서 엄마로서 일련의 사태를 겪으면서 참으로 송구하고 안타까운 마음으로 하루 하루를 보내고 있다. 업계를 선도하는 회사의 대표로서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해야겠다는 마음으로 매일 아침을 시작한다"며 "내년은 저희 회사가 한국에 진출한 지 30년이 되는 해이다. 저희 1만8000여명의 한국맥도날드 임직원과 6000여명의 가맹점 직원과 가맹점주, 27개 국내 공급업체는 지난 30년 동안 소비자에게 사랑 받는 회사로서 업계를 선도한다는 자부심으로 일해 왔고, 저희 임직원들은 고객들에게 매일매일 안전하고도 맛있는 제품을 공급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한국맥도날드를 대표해 지속적으로 공급업체와 당국, 외부 전문가들과 함께 일할 것임을 약속 드린다"며 "조사 과정이 마무리될 때까지 고객 여러분께서 깊은 이해심으로 지켜봐 주시길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