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인건비를 낮추는 고기집 창업은 … 자체개발한 불판으로 홀인원 줄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리미엄 급의 최고급 소고기를 합리적 가격으로 제공하는 지역맛집으로 알려지고 있는 ‘한상에소두마리’는 숙성소고기를 기반으로 한 한식 프랜차이즈 브랜드이다.

전문 고기집 브랜드로 한국인의 입맛에 딱 맞게 개발 된 고추소박이, 레몬마늘 소스, 마늘 소금 등의 특색 있는 밑반찬들을 중심으로 소비자들이 ‘다시 찾아오는 매장’이라는 컨셉으로 맛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매장별로 내방 고객에게 육회와 묵사발을 서비스로 제공하고, 주류를 증정하는 넉넉한 인심과 이벤트 등의 소소한 재미까지 계획하여 일명 '소두마리 마니아(mania)'를 위한 관심과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

'한상에 소두마리' 본사의 한 관계자는 “파격적인 퍼주기 운영으로 당장 눈앞의 이익과 손해를 따지기보단 최고급 소고기와 만족할 만한 서비스를 제공하여 오랫동안 함께 할 충성고객 및 단골을 확보하기 위한 노력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최근 외식업계 인건비 부담에 대한 대안으로 숯불 대신 자체 연구를 통해 특허 받은 불판을 사용함으로써 홀 인건비도 절감할 수 있는 기반을 만들었다.

이외에도 이미 개설 운영되고 있는 매장은 평균적으로 열악한 상권에서 시작, 임대료의 부담을 줄이면서 인건비를 낮춰 수익률을 높인 장점도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