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우리집 안방에서 만나는 제주의 맛 …제주 식재료의 매력에 풍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JTBC에서 방영중인 ‘효리네 민박’이 인기를 끌면서 프로그램의 촬영지인 제주도로 떠나는 이들이 늘고 있다. 

민박집 운영을 테마로 한 인기 셀럽의 제주도에서의 라이프스타일을 들여다 볼 수 있다는 점도 흥미롭지만, 손님에게 제공할 특별한 요리로 옥돔김밥을 선보이거나 출연 셀럽의 입맛을 사로잡은 음식으로 오메기떡이 노출되는 등 제주도 본토의 특산물이나 향토음식이 매력 요소로 비춰지며 식도락 여행객들을 불러모으고 있는 것이다.

하지만 멀리 있지 않은 곳임에도 제주도는 쉽사리 찾기 힘든 것이 현실이다. 이에 따라 유통업계에서는 가정에서도 희소성 있는 제주도 명물 식재료의 맛을 즐길 수 있도록 산지 특산물을 주원료로 한 식품 출시에 나서고 있다.

최근 과일가공 전문 브랜드 ‘복음자리’에서는 청정 제주도에서 나고 자란 인기 특산물인 한라봉, 감귤의 새콤달콤한 맛을 고스란히 살린 ‘한라봉&감귤잼’을 새롭게 선보였다. 

홈플러스 전용 제품인 ‘한라봉&감귤잼’은 한라봉 퓨레 35%, 감귤 퓨레를 20% 함유해 시트러스 과일 특유의 싱그러운 풍미를 1,020g의 1병 안에 그대로 담았으며, 한라봉 과피 슬라이스를 함유해 씹는 즐거움까지 더했다. 빵에 가볍게 발라 먹거나 요거트 등 디저트, 탄산수와 같은 음료와도 궁합이 좋아 가정에서 다양한 형태로 즐길 수 있다.

이마트에서는 '피코크 제주 흑돈 불고기' 2종을 최근 출시했다. 이 제품은 쫀득한 육질과 찰진 맛이 일품인 제주 흑돼지를 주재료로 사용했을 뿐만 아니라, 부재료인 양념 또한 제주 청귤·제주 보리·한라산 오가피잎차·백년초 등 제주산 식재료를 사용해 돼지고기 특유의 잡내를 잡고 고소한 풍미를 살렸다.

뉴트리코어에서 선보인 ‘유기농 녹차 우전’은 제주도에서 유기농법으로 재배된 우전만을 100% 담아낸 티 제품이다. 맛이 순하고 향긋해 최상품으로 꼽히는 우전을 녹차가루로 분쇄하지 않고 그대로 덖어 맛과 향이 뛰어나며, 환경호르몬과 중금속 등 유해물질로부터 안전한 친환경 생분해성 삼각망 티백을 사용해 녹차잎 본연의 맛을 제대로 음미할 수 있다.

GS25와 GS슈퍼마켓에서는 청정 보리 산지로 유명한 제주 가파도의 햇보리만을 사용한 ‘유어스 제주 가파도 햇보리차’를 출시했다. 이 제품은 가파도에서 올해 5월 갓 수확한 햇보리만을 100% 사용해 생산한 시즌 한정 상품으로, 심증제다법으로 로스팅하고 우려내어 구수함이 살아있다.

본아이에프에서 운영하는 프랜차이즈 한식 캐주얼 다이닝 '본죽&비빔밥카페'는 독도 인근 바다에만 서식하는 향토 식재료 ‘콩깍지고둥’과 ‘독도꽃·참새우’를 활용한 독도 한정 메뉴 2종을 선보였다. 본죽&비빔밥카페에서 출시하는 ‘독도콩깍지고둥죽’과 ‘독도새우해물솥밥’은 독도산 해물을 가득 넣어 청정 바다의 맛을 자랑하는 희소성 있는 프리미엄 메뉴이다.

비카페분야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블렌딩티 카페 브랜드 ‘오가다’는 가평의 잣과 청도의 홍시, 거제의 모과유자, 제주의 한라봉, 전남구례의 매실, 경남산청의 딸기, 금산의 인삼 등 원산지 증명서가 구비된 건강한 국내 농ㆍ특산물을 사용한 주스와 스무디 등 음료와 트렌디한 한국식 디저트를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