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지평막걸리' 5% 도수 조정 2년 만에… 1500만병 판매 돌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머니S 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지평 생 쌀막걸리’가 저도주 열풍을 타고 인기 고공 행진을 달리고 있다.

막걸리 업체 지평주조는 2015년 5월 주력제품 ‘지평 생 쌀막걸리(750㎖ 기준)’가 기존 알코올 도수 6%에서 5%로 도수를 낮춰 출시한 이후 누적 판매량이 1500만병을 돌파했다고 14일 밝혔다. 경기 불황 등으로 인해 전반적으로 침체된 주류 업계에서 대기업이 아닌 지역 막걸리 업체 ‘지평주조’의 성공 비결에 많은 사람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평주조는 지난 2015년 소주, 위스키 등 타 주종의 저도주 트렌드에 발 맞춰 주력제품 ‘지평 생 쌀막걸리’의 알코올 도수를 5도로 낮췄다. 도수 변경 이후 부드러운 목 넘김과 숙취 없는 술로 입소문이 퍼지며 판매가 급증했다. 알코올 도수를 낮춘 제품에 대한 소비자의 반응이 뜨겁게 나타나자, 지평주조는 편의점과 대형마트 등 일반 소비자들의 구매가 용이한 채널로 유통경로를 확대했다.

그 결과 지난해 28%의 높은 매출 성장률을 기록한 데 이어, 올해 상반기도 전년 동기 대비 50% 이상 매출이 상승하는 등 가파른 상승곡선을 이어가고 있다. 이러한 추세라면 올해 목표로 삼았던 연매출 100억원도 순조롭게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지평주조 측은 예상하고 있다.

지평주조의 성공은 트렌드에 맞춘 발 빠른 대처, 특별한정판 출시 등으로 젊은 층에 호감을 얻은 점, 유통경로 확대 등 소비자를 겨냥한 공격적인 마케팅이 효과를 거뒀다는 분석이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