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나는 오늘도 혼자 술을 마신다 … 혼술족의 나홀로 술 즐기는 방법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At retail: 혼술족의 45%는 편의점과 마트에서 주류를 구매
less Bar snack: 혼술을 즐길 때는 술에 집중, 안주는 덜 먹는 편
Comfy Home: 마트에서 구매 후, 삼분의 일은 편안한 집에서 홀로
Diverse: 맥주를 가장 선호하지만, 상대적으로 다양한 주종을 시도

전체 외식 소비자의 일곱 명 중 한명(15%)은 혼자 술을 마시는 사람들(일명 혼술족)이다.
퇴근 길이나 집에서 접근이 편리한, 편의점/마트는 혼술족이 가장 많이 술을 구매하는 장소이다.

소비자 조사 기관인 Npd 그룹 (The Npd group)에 따르면, 혼술족의 45%는 편의점이나 마트에서 주류를 구입하여 나홀로 술을 즐긴다.

편의점/마트에서 술을 구입한 이들은 어디에서 술을 마실까.
편의점에서 주류를 구입한 삼분의 일(35%)은, 타인의 눈치를 보지 않고, 편안하게 마실 수 있는 집에서 술을 마시지만. 편의점/마트(21%), 공원(12%)과 같은 곳도 혼술족의 또 다른 주류 음용장소로 나타났다.

(출처: The Npd group Korea) @머니S 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유망 창업아이템의 모든 것

혼술족은 어떻게 술을 즐길까.
혼술족이 가장 많이 마시는 주종은 맥주이다. 약 50%에 가까운 혼술족은 맥주를 마시지만, 비(非)혼술족과 비교해서 마시는 주종은 더 다양하다. 일반적으로 마시는 맥주/소주 외에 와인, 양주와 같이 더 다양한 종류의 술을 시도하고 있다.

반면, 혼자 있을 때 안주를 덜 먹는 것도 혼술족의 또 다른 특징이다. 혼술족의 경우, 비(非)혼술족 대비 안주를 함께 먹는 정도가 10% 더 낮게 나타났다. 혼술족은 술에 더 집중하여 즐기는 것으로 보이는, 또 다른 측면이다.

혼자 술을 마시는 혼술족은 계절을 탈까.
날이 더워지고 야외활동이 많은 여름과 가을에는 혼술족이 줄어드는 반면, 겨울이 되면 혼술족이 더 늘어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름에는 겨울 대비 혼술족이 12% 정도 적어진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