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탐앤탐스’ 해외 유명 휴양지에서 즐기세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탐앤탐스는 필리핀의 대표 관광지 세부에 필리핀 7호점 ‘가이사노 막탄(GAISANO MACTAN/이하 가이사노)’점을 지난 18일 오픈했다.

필리핀 세부는 휴양과 관광, 쇼핑 등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모두 갖추고 있는 대표 휴양지다. 특히 탐앤탐스 가이사노점이 위치한 세부 라푸라푸(Lapu-Lapu) 지역은 막탄 국제공항과 고급 리조트 등 휴양 시설이 즐비해 전세계 관광객들로 연일 북적이고 있다.
▲ 제공=탐앤탐스

탐앤탐스는 세부 외에도 필리핀의 ▲보라카이, 태국의 ▲파타야 ▲푸켓 ▲치앙마이 등 한국인을 포함한 전세계인들이 즐겨 찾는 휴양지에 10개의 매장을 운영 중이다. 이는 탐앤탐스 전체 해외 매장의 약 13%에 해당하는 수치다.

탐앤탐스는 대한민국 토종 프랜차이즈 커피 브랜드로서 ‘해외에서 만나는 국내 브랜드의 친숙함과 반가움’ 덕분에 한국인 관광객들도 적지 않게 볼 수 있다. 탐앤탐스를 처음 접하는 해외 관광객의 경우 24시간 매장 오픈, 와이파이(wi-fi) 서비스, 비즈니스 룸 운영 등 매장 서비스에 높은 호응을 보내고 있다.

메뉴 역시 빼놓을 수 없다. 국내외에서 이미 검증된 주문과 동시에 제조되는 프레즐 및 허니버터브레드의 제조 과정을 직접 볼 수 있는 오픈바를 설치해 현지인뿐만 아니라 외국인 관광객에게도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또 더운 기후의 휴양지인 만큼 커피 외에도 스무디와 탐앤치노 등 얼음이 블렌딩된 음료와 달콤한 허니버터브레드의 인기가 높다.
▲ 제공=탐앤탐스

탐앤탐스 관계자는 “해외 유명 휴양지의 경우 현지인뿐만 아니라 전세계 관광객과 한국인까지 모두 공략할 수 있다는 점에서 놓칠 수 없는 시장”이라며 “휴양 도시를 발판 삼아 전세계인들의 입맛을 사로잡는 글로벌 커피 브랜드로 입지를 굳히겠다”고 전했다.

한편 탐앤탐스는 필리핀, 미국, 태국, 호주, 싱가포르, 몽골, 중국 등 해외 8개국, 76개 매장을 운영 중이다. 그 중 휴양지는 ▲필리핀 세부 3개 매장과 보라카이 2개 매장 ▲태국 파타야 1개, 푸켓 1개, 치앙마이 3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