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남양유업, 270ml 대용량컵커피 '프렌치카페 로스터리'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머니S 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유망 창업아이템의 모든 것
남양유업은 맛과 향을 업그레이드하고 용량을 늘린 대용량 컵커피 신규 브랜드 ‘프렌치카페 로스터리’를 론칭했다고 27일 밝혔다.

이 제품의 브랜드명은 원두를 바로 볶아 바로 내리는 로스터리 카페의 컨셉을 가져와 ‘프렌치카페 로스터리’로 정했으며, 기존 제품에 비하여 강하고 진한 커피향을 느낄 수 있는 점이 가장 큰 장점이다. 

업계에 따르면 약 4200억 수준의 RTD(Ready to Drink) 컵커피 시장에서 대용량 제품의 비중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이는 최근에 불고 있는 ‘가성비(가격대비 만족도) 트렌드’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해석된다.

이에 남양유업은 최근의 소비 트렌드를 반영하여 가장 마시기 적당한 용량인 270ml 대용량 제품으로 리뉴얼해 출시했으나, 가격은 인상하지 않고 그대로 유지했다. 남양유업은 200ml 컵커피 1위인 ‘프렌치카페’와 함께 새로운 ‘프렌치카페 로스터리’를 앞세워 대용량 컵커피 시장을 만들어 간다는 전략이다. 

‘프렌치카페 로스터리’는 WCCK(World Cofee Championship of Korea)에서 수상한 로스팅 장인의 10단계 로스팅 프로파일을 적용하였으며, 세분화된 맛과 향의 품질테스트를 통해 커피 고유의 맛과 개성을 완성한 것이 특징이다. 

남양유업은 ‘프렌치카페 로스터리’ 출시와 함께 유아인과 박형식을 모델로 기용해 ‘직접 볶아 바로 내린 커피’라는 컨셉의 TV 광고를 선보였으며, 이를 시작으로 다양한 마케팅을 펼칠 계획이다.

남양유업 이원구 대표이사는 “엄선한 원두와 깐깐한 품질력으로 새로워진 ‘프렌치카페 로스터리’는 ‘맛’과 ‘향’ 두 마리의 토끼를 모두 잡은 제품”이라며, “앞으로 대용량 컵커피 시장의 대표 브랜드로 육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