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헛개 보일땐 홍대?'...고정관념 깬 이색 신메뉴 등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건강을 생각하는 음료가 프랜차이즈 업계에서 주목받고 있다.
실제 가맹점에서도 건강식 음료가 눈에 띄게 늘어나고 있다.

한방차 유망창업아이템으로 자리잡고 있는 오가다의 경우는 건강기능식품으로도 유명하다.

최승윤 오가다 대표는 “한라봉오미자 블렌딩티, 그린티 팥올레 등 국내산 재료를 다양한 맛과 향의 잎차나 열매 등과 섞어 만드는 한국식 블렌딩티가 인기를 끌고 있는데, 해외관광객들에게는 이러한 티의 묘미를 제대로 설명하는데 한계를 느껴 왔다”며 “이번 실시간 이미지 번역 서비스로 한국식 블렌딩 티를 널리 알리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오가다의 세작우연&홍차로즈는 제대로된 블렌딩티 건강의 먹거리로 자리잡고 있다.

또 생과일쥬스 카페 떼루와가 그 동안 업계에서 시도하지 않았던 원료를 이용해 신개념 건강 음료를 출시했다.
헛개와 홍삼대추는 올드한 이미지의 한약재를 젊은 입맛에 맞게 재해석한 떼루와만의 스페셜 건강 드링크다. 

몸매 관리에 신경 쓰는 젊은 여성들의 입맛을 겨냥해 부드럽고 달콤한 아보카도쥬스와 아보카도바나나쥬스도 선보인다. 아보카도 시리즈는 물 대신 우유를 넣어 쥬스의 수분감을 대체했기 때문에 부드러우면서 고소한 풍미를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